홈 > 소식 > 연예소식
연예소식

까칠 중딩’ 김새론, 심상치 않은 코믹 연기 “신선해”

M 싸이프랜 0 3660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며 어린 나이라고는 믿기 힘든 진정성 있는 연기로 대중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명품 아역 김새론의 코믹 연기가 심상치 않다.

 

지난 9일 첫 방송 후, 깨알 웃음으로 시트콤의 부활을 알리고 있는 MBC 일일시트콤 '엄마가 뭐길래'에서 나문희의 손녀이자 김서형의 조카로 분한 김새론이 지금까지와는 180도 다른 코믹 연기를 선보이며 연일 주목 받고 있는 것.

 

김새론은 지난 방송들에서 시종일관 고모 서형에게 빼앗긴 자신의 방을 되찾으려는 강한 의지를 보이며 "고모는, 고모방 들어갈 때도 노크하나 봐요?", "찜질방에는 방이 참 많을 텐데, 이 집엔 내 방이 없어", “헐.. 대박” 등 촌철살인 대사들을 구사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만들었다.

 

특히 지난 17일 방송 된 6회에서 김새론은 엄마 미선에게 명수(인피니트 엘)와의 과외를 허락 받기 위해 집 화장실로 가출을 하는가 하면, 얼굴 모형의 비누를 들고 신세 한탄을 하는 등 엉뚱한 매력의 코믹 연기를 선보였다. 이 장면은 모바일 메신저를 통한 친구들과의 끊임없는 대화로 스마트폰을 손에서 놓지 않는 10대 사춘기 소녀다운 발상에 더해진 김새론의 리얼한 표정 연기가 보는 이들의 공감을 사며 재미를 더했다.

 

또한 그간 전작들에서 차분하고 조용한 캐릭터를 도맡아 나이에 비해 다소 무거운 이미지를 갖고 있던 김새론의 코믹 연기 변신은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신선한 매력을 느끼게 함과 동시에 시트콤 ‘엄마가 뭐길래’의 주요 시청 관전포인트 중 하나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는 평이 이어지고 있다.

 

엉뚱 발랄한 김새론의 첫 코믹 연기 변신에 시청자들은 “조용할 줄 알았는데 발랄한 매력도 있네요! 김새론 역시 명품 아역인 듯~”, “영락없는 10대 소녀! 이게 진짜 새론이 모습인 것 같아요.”, “새론이 하는 말마다 은근 빵빵 터짐! 갈수록 재미있어져요!”, “새론이랑 서형 고모 보는 재미에 푹~” 등의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남다른 모성애를 코믹하고 유쾌하게 그리며 다양한 에피소드로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 MBC 일일시트콤 ‘엄마가 뭐길래’는 평일 저녁 7시 45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출처기재하에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이벤트·쿠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