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최강희, 라디오 ‘야간비행’ 하차 결정 “아쉬운 이별”

M 싸이프랜 0 4160
배우 최강희가 정든 라디오 부스를 떠난다.

 

최강희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지난 해 1월부터 지금까지 약 10개월 간 진행해온 KBS2 FM 라디오 ‘최강희의 야간비행’(이하 야간비행)을 오는 11월 KBS 라디오 개편에 맞춰 하차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최강희는 매일 자정부터 두 시간을 책임졌던 라디오 ‘야간비행’ 디제이로 활동, 1:1로 대화하는 듯한 편안한 진행 방식과 청취자들과의 적극적인 소통으로 큰 사랑을 받아왔다.

 

최강희의 소속사 관계자는 “라디오에 남다른 애정을 가지고 있는 최강희씨가 ‘야간비행’을 진행하는 동안 디제이로써의 책임을 다하기 위해 연기 활동을 비롯한 많은 부분은 조율해왔다” 라면서 “대한민국의 대표 배우로서 보다 폭넓은 작품 활동을 하기 위해서는 연기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이 필요하다는 주변 권유에 의해 하차라는 힘든 결정을 내린 만큼, 앞으로 더 좋은 모습으로 인사 드릴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최강희의 하차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볼륨부터 야간비행까지, 강짱에게 참 많은 위로를 받았습니다. 고마워요, 강짱”, “편안한 목소리를 들으면서 하루를 마감했는데 너무나 아쉬운 소식이네요”, “더 좋은 모습으로 만나길 기대합니다” 라면서 아쉬움을 전하는 한편 앞으로의 활동을 응원했다.

 

현재 최강희는 배우 봉태규와 함께 가슴 속 향수를 자극하는 따뜻한 감성의 휴먼 코믹 영화 ‘미나 문방구’ 촬영을 진행 중이다. 

 

이번 영화에서 최강희는 아버지로부터 물려받은 문방구를 처분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싱그러운 매력의 여주인공 ‘미나’ 역을 맡아 기존 작품들에서 보여준 사랑스러운 매력에 폭넓은 감정 연기를 더해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저작권자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출처기재하에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