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키이스트, "소속 매니저 연루사건,공식 사과"

M 싸이프랜 0 3839 0
배용준 김수현 등이 소속된 매니지먼트사인 키이스트가 25일 소속  매니저가 불미스런 사건에 연루된 데 대해 공식사과했다.


키이스트는 "당사 소속 매니저가 불미스러운 사건과 연루되어 심려를 끼쳐 드린 것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고 25일 공식사과했다.

키이스트는 “해당 매니저는 당사에 입사한 지 약 1년 여 정도 되었으며, 소속 아티스트들의 현장 스케줄 진행을 담당해 왔습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당사의 현장 스케줄 진행 업무를 담당하는 매니저(로드 매니저라 불림)는 전담 아티스트가 따로 배정되지 않고 스케줄에 따라 업무를 진행하며, 공식 활동에 관한 사항은 현장 매니저가 아닌 담당 실장을 통해 업무 진행이 이루어져 왔습니다.”고 해명했다.


또한 “해당 매니저는 약 2일 전부터 회사와도 연락이 닿지 않는 상태로, 현재 회사에서도 사건에 대한 정확한 사실을 파악 중인 상태이며, 현재 사건과 무관한 김수현씨의 이름이 언급되어 회사와 배우 모두 혼란스러운 상태 입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많은 분들께서 소속 배우와 회사 사업에 관심을 갖고 지켜봐 주시는 만큼 모범이 되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직원 관리에 부족함이 있어 이와 같은 상황이 발생된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고 덧붙였다.


키이스트는 “현재 근무 중인 직원들에 대한 철저한 관리와 함께 향후 신규 직원 채용에 있어 더욱 신중할 것을 약속 드리겠습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출처기재하에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인기
인기 영상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