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소식 > 연예소식
연예소식

싱어송라이터 박윤하, ‘청아+애절’ 美친 음색! 라이브 버전 공개

M 싸이프랜 0 58
싱어송라이터 박윤하의 세 번째 싱글 ‘어쩔 수 없어’가 라이브 비디오 버전으로 공개됐다.

박윤하는 지난 14일 오후 6시 오픈된 세 번째 디지털 싱글 ‘어쩔 수 없어’ 발매를 기념하며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공식 유튜브 등을 통해 라이브 비디오 버전을 공개해 리스너의 눈과 귀를 동시에 충족시켰다.

공개된 라이브 비디오에서 박윤하는 잔잔하게 흐르는 피아노 선율을 따라 자유자재로 넘나드는 독보적인 음색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첫 소절인 ‘하루가 구름인가’부터 담담하게 내뱉는 박윤하 특유의 창법은 마지막 소절까지 귀를 세우게 만든다. 중반부에 접어들면서 점차 고조되는 화자의 감정을 목소리에 실어 터질듯 폭발하는 가창력도 인상적이다.

라이브 비디오에 직접 출연한 박윤하의 모습도 눈에 띈다는 반응이다. 롱 웨이브 헤어스타일에 단정한 스타일의 원피스를 매치해 세련되면서도 단아한 모습으로 돌아왔다. 깊어진 가사와 짙은 멜로디로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을 선보여 성장형 아티스트로 발전해가고 있음을 보여준다.

‘지는 겨울’ 이후 두 달 만에 세 번째 디지털 싱글을 발표한 박윤하는 신곡 ‘어쩔 수 없어’를 통해 절망적인 현실에서 느끼는 무력감을 담백하게 표현했으며, 미니멀한 멜로디만으로도 애절한 분위기를 완성시켰다.

박윤하가 직접 작사 작곡한 ‘어쩔 수 없어’는 화자의 상실감을 담담한 가사에 담아내 여운을 안긴다. 박윤하 특유의 청아하면서도 슬픔을 배가시키는 애절한 목소리와 여백의 아름다움을 선사하는 잔잔한 울림까지 더해져 들을수록 매료되는 취향 저격 감성송으로 리스너의 관심을 받고 있다.

싱어송라이터 박윤하가 들려주는 세 번째 싱글 ‘어쩔 수 없어’는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만날 수 있다.

Singer songwriter Park Yoon-ha's third single "I can not help" was released as a live video version.

Park Yun celebrated the release of his third digital single 'Unavoidable' on June 14 at 6 pm, and released a live video version of his agency jellyfish entertainment official YouTube to satisfy both listeners' eyes and ears.

In public live video, Park focused his attention on a unique tone that moves freely along the smoothly flowing piano melody.

Park Yoon-ha's distinctive technique, which starts from the first measure, "Is the day a cloud," makes the ear to the last measure. It is also impressive that the vocals are bursting as if the emotion of the speaker, whose voice is gradually rising, enters the middle.

The appearance of Park Yoon-ha, who appeared directly in the live video, is also a response. Long wave hairstyle to match the dress of neat style, and it is refined while it is refined. It shows that he is developing into a growing artist by showing more matured lyrics with deep lyrics and a deep melody.

Park Yun-eun, who released his third digital single in the second month after "Lie Winter", expresses a sense of helplessness felt in a desperate reality through a new song "I can not help it" and completes a sad atmosphere with only a minimal melody.

Park Yoon-ha's own lyrics "I can not help it" writes in the lyrics of the loser's feelings of loss. Park Yoon-ha is attracted to the listener by the song that is attracted to the taste that is fascinated by the sound which gives a sad voice and a marginal beauty to the doubtful sadness and the marginal beauty of the peculiar singing.

Singer Songwriter Park Yoon Ha's third single, 'I can not help', can be found at various music source sites.

シンガーソングライター泊ユンナの三番目のシングル「しょうがない」がライブビデオバージョンで公開された。

バクユンする14日午後6時オープンされた第三のデジタルシングル「しょうがない」の発売を記念して、所属事務所ジェリーフィッシュエンターテイメント公式ユーチューブなどを通じてライブビデオのバージョンを公開し、リスナーの目と耳を同時に満たすさせた。

公開されたライブビデオでバクユンする穏やかに流れるピアノの旋律に沿って自在に行き来するユニークな音色で耳目を集中させた。

最初の詩である「一日が雲か」から淡々と吐き出す泊ユンナ特有の唱法は最後小節まで耳をたてる作る。中盤に入って徐々に盛り上がる話者の感情を声に乗せて爆発するように爆発する歌唱力も印象的だ。

ライブビデオに出演したパクユンナの姿も目立つという反応だ。ロングウェーブヘアスタイルに整頓されたスタイルのワンピースをマッチして洗練されたおやかな姿で帰ってきた。深くなった歌詞と濃いメロディーでさらに成熟した姿を披露成長型アーティストへと発展しつつあることを示している。

「なる冬」以来2ヶ月で三番目のデジタルシングルを発表したバクユンする新曲「仕方ない」を通じて絶望的な現実で感じる無力感を淡泊に表現しており、シンプルなメロディーだけ切ない雰囲気を完成させた。

パクユンナが直接作詞作曲した「しょうがない」は、話し手の喪失感を淡々と歌詞に入れて、私の余韻を抱かれる。パクユンナ特有の清らかながらも悲しみを倍にさせる切ない声と余白の美しさをプレゼントする穏やかな響きまで加わって聞くほど魅了されているお好みの狙撃感性ソングでリスナーの関心を集めている。

シンガーソングライター泊ユンナが聞かせてくれる三番目のシングル「しょうがない」は、様々な音源サイトで会うことができる。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이벤트·쿠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