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이별이 떠났다 조보아, 뚜두뚜두 심장 공격하는 다양한 사랑스러운 모습 공개

M 싸이프랜 0 65
조보아가 ‘귀염보스’로 등극했다. 

MBC 주말특별기획 <이별이 떠났다>(극본 소재원 / 연출 김민식)에서 매 회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익숙한 정효(조보아 분)의 사랑스러운 모습들을 공개, 다양하고 귀여운 표정들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것.

조보아는 눈을 감고 꽃받침을 하며 셀카에 집중하는가 하면, 심했던 입덧이 가라앉고 음식 냄새에 군침을 삼키는 표정으로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또 못마땅한 표정을 짓다가도 영희(채시라 분)를 바라보고 든든하다는 듯 환하게 웃는 급격한 표정 변화의 메소드 연기를 보여줘 아직은 21살의 밝고 귀여운 여대생인 것을 상기시키기도.
 
특히 제주도로 떠나는 공항에서 영희가 다시 세상 밖으로 나온 것을 격려해주는 따뜻한 눈빛을 보내는 것은 물론, ‘우리’라고 말해주는 영희의 따뜻한 말에 미소 짓고 있어 더욱 돈독해진 둘의 관계가 향후 스토리에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한편 조보아는 드라마 <이별이 떠났다>에서 21살이 견디기엔 버거운 책임감과 불안함, 그리고 주변 인물들에 의해 눈물이 마르지 않는 ‘정효’를 촘촘하게 표현해 몰입도를 높이는가 하면, 물오른 연기력으로 감정 소모가 필요한 장면들을 매 회 완벽히 소화하고 있어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이렇게 ‘울보 정효’를 잊게 만드는 귀여운 사진 모음으로 눈길을 끈 조보아는 매주 토요일 저녁 8시 45분에 방송되는 MBC 주말특별기획 <이별이 떠났다>에서 만나볼 수 있다.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