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캡틴락 크라잉넛 한경록 기획 뮤직 페스티벌 종로콜링 타임테이블 공개

M 싸이프랜 0 1108
7월 14일에 복합문화공간 에무에서 개최되는 뮤직 페스티벌 <종로콜링>이 타임테이블을 공개했다. 

<종로콜링>은 캡틴락 이라는 이름으로 솔로활동을 시작한 크라잉넛의 베이시스트 한경록이 기획한 실내형 뮤직 페스티벌이다.

취향의 발견과 확장이라는 부제가 붙은 <종로콜링>은 인디 음악 씬의 활력을 불어넣고 문화 예술을 더욱 확장시키자는 취지로 기획되었다.

공연 뿐 아니라 아티스트가 직접 참여하는 마켓, 강연, 특별코너, 전시, 영화 상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풍성하게 마련되어 있는 색다른 페스티벌이다.

공연은 캡틴락, 크라잉넛, 차승우, 해리빅버튼, 위댄스, 모브닝, 씨 없는 수박 김대중, DJ 타이거디스코, 최백호, 로맨틱펀치, ABTB, 트윈크랭스 총 12팀이 참여한다.

복합문화공간 에무 전 공간을 활용해 진행되는 <종로콜링>에서는 야외 뒤뜰 은하수 스테이지와 지하 팡타개라지 공연장 두 개로 나뉘어져 공연이 진행된다. 

야외 뒤뜰 은하수 스테이지에서는 크라잉넛의 드러머 이상혁, 기타리스트 이상면 쌍둥이 형제 유닛인 ‘트윈크랭스’, 블루스맨 ‘씨 없는 수박 김대중’, 인디씬에서 존재감을 톡톡히 과시하고 있는 ‘위댄스’, 특별히 어쿠스틱 스테이지를 준비한 ‘ABTB’, 그리고 스페셜 게스트로 <낭만에 대하여>로 잘 알려진 ‘최백호’가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지하 팡타개라지 공연장은 300명 정도의 인원을 수용 가능한 클럽형 공연장으로 정규 8집을 준비하고 있는 ‘크라잉넛’과 ‘캡틴락’을 비롯해 새 음악을 준비하고 있는 ‘차승우’, 묵직한 목소리의 ‘해리빅버튼’, 떠오르는 신예 밴드 ‘모브닝’, 페스티벌 섭외 1순위 ‘로맨틱펀치’의 신나는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모든 공연이 끝나면 바로 DJ 타이거디스코와 함께 하는 애프터파티가 기다리고 있다.

<종로콜링>은 공연 뿐만 아니라 플리마켓, 강연, 전시, 영화 상영, 음악 소개 프로그램, 각종 관객 참여 프로그램 등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들이 직접 참여해 만들어 가는 축제의 장으로, 인디 문화를 사랑하는 관객들과 아직 접하지 못한 대중들에게까지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며 획일화 되지 않은 취향 발견 및 공유의 자리가 될 예정이다. 

차승우와 크라잉넛의 김인수는 ‘요절복통 공차의 음악대담’이라는 제목으로 음악 소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가끔 홍대 근방에서 DJ로도 활약한 두 사람이 소개하는 새로운 음악들과 두 사람의 만담 케미스트리가 관람 포인트다.

크라잉넛의 이상면, 이상혁은 ‘트윈크랭스의 취미상점’을 열어 취미인 자전거 용품, 탱크 플라모델 등을 판매하기로 했다. 불나방스타쏘세지클럽의 까르푸황은 수상하게도 인생상담 부스를 마련했다. 싱어송라이터 곽푸른하늘과 정우는 공기놀이를 비롯해 젠가와 각종 보드게임 등으로 도전자와 한판승부를 벌일 예정이다.

<종로콜링>에는 뮤지션만의 참여로 그치지 않는다. 시집 ‘오늘의 냄새’를 발간하고 문학계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이병철 시인은 동료인 황종권 시인과 함께 ‘시는 내 가슴에’라는 이름의 시 강연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에무갤러리에서는 그래픽 디자이너이자 일러스트레이터 이소정 작가의 개인전도 함께 열린다. <종로콜링>의 키워드인 ‘낭만’을 관통하는 ‘밤의 궁전(어둠 속에 피는 꽃)’이라는 제목의 이소정 작가 개인전은 <종로콜링> 하루 전인 7월 13일부터 7월 15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또한 지난 2015년 서울시립미술관에서 열렸던 ‘서브컬쳐:성난젊음’ 전시에서 선보였던 박형진 감독의 다큐멘터리 영화 <아워네이션>도 상영될 예정이다. <아워네이션>에는 캡틴락을 비롯해 차승우, 붕가붕가레코드의 고건혁 대표, 음악평론가 김작가, 클럽 빵 대표 김영등 등이 출연해 홍대 앞 인디 음악씬을 중심으로 한 문화 현상과 변화에 대해 고찰한다. 

이밖에도 밴드 레이브릭스 서광민의 종로콜링 투어 가이드, 최근 방구녹음실 대표로 변신한 뮤지션 훈조가 직접 구워주는 바베큐, 화양사진관, 작개케익 등의 셀러 참여와 보물찾기 이벤트도 기다리고 있다.

뿐만 아니라, 코스모스악기와 함께 하는 버스킹 존과 제임슨위스키에서 성인에 한해 제공하는 무제한 제임슨진저 칵테일, 반스코리아, 제비다방, 에무에서 제공하는 푸짐한 사은품까지 더해져 더욱 다채롭고 풍요로운 페스티벌이 될 전망이다. 

<종로콜링>은 7월 14일 복합문화공간 에무에서 개최되며, 티켓은 멜론티켓을 통해 40,000원에 예매할 수 있다.

On July 14th, the music festival "Jongno Calling", which is held in the Complex Cultural Space Emu, unveiled the timetable.

Jongno Calling is an indoor music festival organized by Han Kyung-lok, the bassist of Crying Nut, who started soloing under the name Captain Rock.

Jongno Calling, with the subtitle of discovering and expanding tastes, was designed to encourage the vigor of the indie music scene and further expand the culture and arts.

It is an extraordinary festival in which various programs such as market, lecture, special corner, exhibition, movie screening etc. in which the artist participates directly are enriched.

The performances include Captain Rock, Crying Nut, Cha Seung Woo, Harry Big Button, We Dance, Moeven Ning, Mr. Watermelon Kim Dae Jung, DJ Tiger Disco, Choi Baek Ho, Romantic Punch, ABTB and Twin Crane.

In the Jongno Calling, which utilizes the entire space of the complex cultural space, the performance is divided into two stages, the outdoor backyard Milky Way stage and the underground Fangtung Raji theater.

In the outdoor backyard Milky Way stage, the drummer Lee Sang Hyuk of the Crying Nut, the twin brother of the twin brother unit of the guitarist, the Kim Dae Jung without the bluesman, the 'We Dance' showing the strong presence in the indie scene, 'ABTB', which is prepared as a special guest, and 'Choi, Baek Ho', well known as 'Romantic', are preparing for the stage.

The underground Fangtang Raji performance hall is a club style performance hall that can accommodate about 300 people. It includes 'Crying Nut' and 'Captain Rock', which are preparing regular 8 houses, 'Cha Seung-woo' preparing new music, Big Button ', a rising band' Moeb Ning ', and a festival' s first 'romantic punch'.

After all the performances are over, DJ Tiger disco is waiting for an after party.

<Jongno Calling> is a festival where not only performances but also performances of various genres such as flip-market, lecture, exhibition, movie screening, music introduction program and various audience participation programs are held. It will be a place for discovery and sharing of unfamiliar tastes.

Cha Seung-woo and Crying Nut's Kim In-soo prepared a music introduction program under the title, 'Music Daring of Bullfight Tolerance.' There are two new musicals introduced by two people who played DJs from Hongdae, and two of them are entrances.

Lee Kyeong-nyuk opened a twin cranks hobby shop and decided to sell hobby bicycle supplies and tank plastic models. Carrefour Hwang of Faunabang Star Sausage Club has prepared a life counseling booth. Singer Songwriter Kwak Blue sky and Jeongwoo are going to play the game with air play, Jenga and various board games.

In Jongno Calling, musicians do not stop participating. Lee Byeong-cheol, a poet who publishes a poem 'Today's Smell' and is actively active in the literary circles, conducts a poetry lecture program called 'Poetry in My Heart' with a fellow poet, Hwang Jong Kwon.

At Emu Gallery, there is also a solo exhibition of graphic designer and illustrator Lee So-jeong. Lee So-jung's solo exhibition titled "The Palace of the Night (The Flower That Blows in the Darkness)" through the "Romantic" of the <Jongno Calling>, will be held for three days from July 13th to July 15th do.

In addition, Park Hyeong-jin's documentary film "Nighting," which was presented at the "Subculture: Angry Youth" exhibition held at the Seoul Museum of Art in 2015, will also be screened. In 'The Night Nation', there are Captain Rock, Cha Seung-woo, Bunga Bunga Records, Goh Gyeong-hyuk, music critic Kim Dae-ga and Club Bung Kim Young. They will examine the culture phenomenon and change centering on Indie music scene in front of Hongdae.

In addition, Bandra Ray Briggs Seo Kwangmin's Jongno Calling Tour guide, a musician who has recently become a representative of the Fugue Recording Room, is waiting for the participation of sellers such as barbecue, photo gallery, and cake cake.

In addition, Bus King Zone and Jameson Whiskey with the Cosmos musical instruments will be a more colorful and richer event, including unlimited Jameson Ginger Cocktails for adults only, Barnes Korea, Jebi Tea Room, and a wealth of gifts from Emu.

<Jongno Calling> will be held on July 14th at Complex Culture Space Emu. Tickets can be purchased at 40,000 won through the Melon ticket.

7月14日に複合文化空間エムで開催される音楽祭<鍾路コーリング>このタイムテーブルを公開した。

<鍾路コーリング>はキャプテンロックという名前でソロ活動を開始したクラインノッのベーシストハンギョンロクが企画した屋内型ミュージック・フェスティバルである。

お好みの発見と拡大というサブタイトルがついた<鍾路コーリング>はインディーズ音楽シーンの活力を吹き入れて文化芸術をさらに拡張させようという趣旨で企画された。

公演だけでなく、アーティストが直接参加する市場、講演、特別コーナー、展示、映画上映など、多様なプログラムが豊かにあり風変わりフェスティバルである。

公演はキャプテンロック、クラインノッ、チャ・スンウ、ハリービッグボタン、上ダンス、モーブニング、種無しスイカ金大中、DJタイガーディスコ、チェベクホ、ロマンチックパンチ、ABTB、イケメンランス12チームが参加する。

複合文化空間エム前のスペースを活用して行われる<鍾路コーリング>で野外裏庭天の川ステージと地下パン打開ラージ会場二つに分かれて公演が行われる。

屋外裏庭天の川ステージではクラインノッのドラマーイ・サンヒョク、ギタリスト以上なら双子の兄弟ユニットである「ツインクランス」、ブルースマン」種なしスイカ金大中」、インデ - シンで存在感を正確に誇示している「Weダンス」、特にアコースティックステージを準備した「ABTB」、そしてスペシャルゲストとして<ロマンについて>としてよく知られている「チェベクホ」が舞台を準備している。

地下パン打開ラージ会場は300人程度の人員を収容可能なクラブ型会場で正規8集準備している」クラインノッ」と「キャプテンロック」をはじめ、新しい音楽を準備している」チャ・スンウ」、どっしりとした声の「ハリービッグボタン」、浮上する新鋭バンド」モーブニング」、フェスティバル渉外1順位 'ロマンチックパンチ」のエキサイティングな公演が繰り広げられる予定だ。

また、すべての公演が終わればすぐにDJタイガーディスコとするアフターパーティーが待っている。

<鍾路コーリング>は公演だけでなく、プリーマーケット、講演、展示、映画上映、音楽紹介プログラム、各種の観客参加プログラムなど、様々なジャンルのアーティストたちが直接参加して作っていく祭りの場として、インディーズ文化を愛する観客とまだ接ししていなかった大衆にまで多様な姿を見せてくれて、画一化されていない味の発見と共有の場になる予定である。

チャ・スンウとクラインノッのキム・インスは「早死腹痛公差の音楽対談」というタイトルで、音楽の紹介プログラムを準備した。たまに弘大周辺でDJとしても活躍した二人が紹介する、新しい音楽と二人の漫才ケミストリーが観覧ポイントだ。

クラインノッの異常と、イ・サンヒョクは「イケメンランスの趣味の店」を開き、趣味の自転車用品、タンクプラモデルなどを販売することにした。ヒトリスターソーセージクラブのカルフール硫黄受賞ながら人生相談ブースを用意した。シンガーソングライター郭青い空とジョンウは空気演劇をはじめ、ジェンガや各種ボードゲームなどで候補と一本勝負を繰り広げる予定だ。

<鍾路コーリング>はミュージシャンだけの参加で終わらない。詩集「今日の香り」を発刊して文学界で活発に活動しているイ・ビョンチョル詩人は仲間であるファンジョン権詩人で「時は私の胸に」という名前の時に講演プログラムを進行する。

エムギャラリーでは、グラフィックデザイナー兼イラストレーターイ・ソジョン作家の個展も開かれる。 <鍾路コーリング>のキーワードである「ロマン」を貫通する「夜の宮殿(闇の中に咲く花)」というタイトルのイ・ソジョン作家個展は<鍾路コーリング>前日7月13日から7月15日までの3日間行わされる。

また、過去2015年、ソウル市立美術館で開かれた「サブカルチャー:怒っている若者」の展示で披露したパク・ヒョンジン監督のドキュメンタリー映画「アワーネーション>も上映される予定だ。 <アワーネーション>はキャプテンロックをはじめ、チャ・スンウ、ブンガブンガレコードのくん革新代表、音楽評論家キム作家、クラブパン代表金ヨンなどなどが出演して弘大前インディーズ音楽シーンを中心とした文化現象と変化について考察する。

この他にも、バンドレイ・ブリッグスソグァンミンの鍾路コーリングツアーガイドが、最近おなら録音スタジオ代表に変身したミュージシャンくん組直接焼いてくれるバーベキュー、華陽館、ジャクゲケーキなどのセラー参加と宝探しイベントも待っている。

だけではなく、コスモス楽器と一緒にバスキングジョンとジェイムソンウイスキーで成人に限って提供する無制限ジェイムソンジンジャーカクテル、バーンズコリア、多くの喫茶店、エムで提供されるボリュームたっぷり贈答品まで加わって、さらに多彩豊かなフェスティバルになる見込みだ。

<鍾路コーリング>は7月14日複合文化空間エムで開催され、チケットはメロンチケットを使用して40,000ウォンに前売りすることができる。

<공연개요>
공연명 : 종로콜링
일시 : 2018년 7월 14일(토) 오후 2:00~
장소 : 광화문 복합문화공간 에무
티켓가격 : 멜론티켓 예매 40,000원 / 현매 45,000원
예상관객수 : 약 400명
출연진 : 캡틴락, 크라잉넛, 차승우, 해리빅버튼, 위댄스, 모브닝, 씨 없는 수박 김대중, DJ 타이거디스코, 최백호, 로맨틱펀치, ABTB, 트윈크랭스
주최, 주관 : 캡틴락컴퍼니

<Outline of Performance>
Title: Jongno Calling
Date: July 14, 2018 Saturday 2:00 pm -
Place: Gwanghwamun Complex Cultural Space Emu
Ticket Price: Melon Ticket Booking 40,000 won / Present 45,000 won
Estimated audience: about 400
Starring: Captain Rock, Crying Nut, Cha Seung Woo, Harry Big Button, Up Dance, Moeven Ning, Mr. Watermelon without seeds, DJ Tiger Disco, Baek Baek Choi, Romantic Punch, ABTB, Twin Crane
Hosted by: Captain Rock Company

<公演概要>
公演名:鍾路コーリング
日時:2018年7月14日(土)午後2:00〜
場所:光化門の複合文化空間エム
チケット価格:メロンチケット前売り40,000ウォン/ヒョンメ45,000ウォン
予想観客数:約400人
出演:キャプテンロック、クラインノッ、チャ・スンウ、ハリービッグボタン、上ダンス、モーブニング、種無しスイカ金大中、DJタイガーディスコ、チェベクホ、ロマンチックパンチ、ABTB、瞬くランス
主催者は、主管:キャプテンロックカンパニー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