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소현, 팬들에게 달콤한 ‘도쿄의 휴일’ 선물..첫 日 프리미엄 팬미팅 성료

홈 > 연예 > 연예
연예

배우 김소현, 팬들에게 달콤한 ‘도쿄의 휴일’ 선물..첫 日 프리미엄 팬미팅 성료

M 싸이프랜 0 216 0
배우 김소현이 일본 열도를 사로잡았다. 지난 1일(일), 도쿄에 위치한 800석 규모의 시나가와 인터시티홀에서 ‘Kim Sohyun 1st premium fanmeeting 2018’을 열고 팬들에게 달콤한 휴일을 선물한 것.

더욱이 해당 팬미팅은 데뷔 이후 첫 일본 팬미팅임에도 불구하고 수많은 팬들이 모였을 뿐만 아니라 행사에 앞서 매체 인터뷰까지 진행하는 등 현지에서의 뜨거운 인기를 입증해 더욱 눈길을 모은다.

자신의 출연작 SBS ‘수상한 가정부’의 OST ‘첫 번째 사랑을 시작해요’를 부르며 등장한 김소현은 공연장을 찾아와준 팬들에게 사랑스러운 눈빛을 보내며 달달하게 팬미팅의 문을 열었다.

이어 본격적인 토크 시간을 통해 최근 근황부터 평소 들을 수 없었던 출연 작품들의 다양한 히스토리를 이야기하며 팬들과 한층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드라마 속 사진을 똑같이 재연해 기념 촬영을 하는 코너에서는 적극적으로 팬을 리드하는가 하면, 자신을 보고 우는 팬을 다정하게 달래주는 등 진심 어린 팬사랑을 보여 관객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이렇게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작품 이야기를 마친 김소현은, 일본 팬들을 생각하며 선곡했다는 영화 ‘비긴어게인’의 OST ‘Lost Stars’로 감미롭게 2부를 이어갔다. 

팬들이 직접 적어준 질문에 답하는 ‘Q&A’ 시간을 가지며 팬들과 소통, 그들의 질문에 솔직담백한 답변을 늘어놓는 것은 물론, 미션 수행 후 애장품을 선물하는 마지막 코너에서는 팬들과의 다양한 미션으로 그들을 시종일관 행복하게 만들었다.

작품 속 한 장면을 연기하는 미션에서는 팬의 반전 연기실력에 당황하기도 하고, 갑자기 진행된 깜짝 댄스 미션에 쑥스러운 듯 귀여운 춤을 선보이는 등 색다른 매력으로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든 것.

 또한 공연 전부터 열심히 준비한 일본곡 ‘나카지마 미유키’의 ‘이토(糸)’을 열창하며 첫 일본 팬미팅을 마무리한 김소현은 “벌써 끝이라니 너무 아쉬워요. 오늘뿐만 아니라 앞으로도 자주 만났으면 좋겠고, 또 그때마다 찾아와주셨으면 좋겠어요. 앞으로 더 열심히 준비할 테니까 많이 사랑해주세요”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후 퇴장하는 팬들을 일일이 다정하게 눈을 맞추고 선물을 건네며 마지막까지 감동을 선사하기도. 

이렇게 일본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친 김소현은 최근 화보와 광고 촬영 등 스케쥴을 소화하며 차기작 검토 중에 있다.

Actor Kim Soo-hyun captured the Japanese archipelago. On the first day of the festival, Kim Sohyun made his 1st holiday at the Intercity Hall in Shinagawa City, which is 800 seats in Tokyo.

Moreover, the fan meeting is not only the first Japanese fan meeting since its debut, but also attracted a lot of fans.

Kim Sung-hyun, who appeared in the OST 'Start Your First Love' on his own casting SBS 'Housewives', opened his fan meeting with his lovely eyes to the fans who came to the theater.

I have had time to communicate with the fans by talking about the various history of the works that I could not normally hear from recent years through the full talk time.
 
Especially, in the corner where photographs in the drama are replicated in the same way and lead to a commemorative photo shoot, they lead the fans aggressively, and when they see themselves, they cautiously cry out their fans.
  
Kim Sohyeon, who finished the story in such a cheerful atmosphere, sweetly continued with the second part of the OST 'Lost Stars' of the movie 'Beginning Again', which was selected for the fans of Japan.

In Q & A, the fans will communicate with their fans and answer candid questions. In the last corner, after the mission, the fans will be able to enjoy various events with their fans. made.

In the mission to play a scene in the work, the fans are surprised by the ability of acting as a reverse player, and suddenly they show off their cute dancing on a surprise dance mission.

 In addition, Kim Soh-hyun, who finished his first Japanese fan meeting with a song "Ito" of Japanese song "Nakajima Miyuki" which was prepared hard before the performance, said, "I am so sorry that it is already over. I hope to see you not only today but also in the future. I love you so much because I will prepare harder in the future. " After that, I have been keeping my eye on the fans who are going out and giving them gifts and impressing them to the end.

After completing the fan meeting in Japan, Kim Sohyeon is currently reviewing his next work, digesting the schedule of photos and advertisement shoots.

俳優キム・ソヒョンが日本列島を捕らえた。去る1日(日)、東京にある800席規模の品川インターシティホールで「Kim Sohyun 1st premium fanmeeting 2018」を開いてファンたちに甘い休日をプレゼントしたもの。

さらにそのファンミーティングはデビュー以来初の日本ファンミーティングにもかかわらず多くのファンが集まっただけでなく、イベントに先立って、メディアのインタビューまで進行するなど、現地での熱い人気を立証して、さらに注目を集める。

自分の出演作SBS「怪しい家政婦」のOST「最初の愛を始めている」を歌って登場したキム・ソヒョンは会場を訪ねてきてくれたファンに愛らしい眼差しを送って丹念にファンミーティングの扉を開いた。

続いて、本格的なトーク時間を、最近の近況から普段聞くことができなかった出演作品の様々な履歴を話してファンと一層コミュニケーションする時間を持った。
 
特に、ドラマの中の写真を同じように再現して記念撮影をするコーナーでは、積極的にファンをリードするかと、自分を見て泣いてファンを優しく癒してくれるなど、心からのファンの愛を示し、観客をシムクンせた。
  
このように和気あいあいとした雰囲気の中で仕事の話を終えたキム・ソヒョンは、日本のファンを考えて選曲したという映画「はじまりのうた」のOST「Lost Stars」で甘く2部続けた。

ファンたちが直接書いてくれた質問に答える「Q&A」の時間を持ち、ファンたちと疎通、彼らの質問に率直な回答を並べるのはもちろん、ミッション遂行後愛蔵品をプレゼントする最後のコーナーでは、ファンとの様々なミッションにそれらを終始幸せ作った。

作品の中一場面を演じるミッションでは、ファンの反転演技の実力に当惑したり、急に進行された驚きのダンスミッションに照れくさそうにかわいいダンスを披露するなど風変わりな魅力で現場を熱く盛り上げたもの。

 また、公演前から熱心に準備した、日本の曲「中島みゆき」の「伊藤(糸)」を熱唱し、最初の日本ファンミーティングを終えたキム・ソヒョンは「もう終わりだなんてとても残念。今日だけでなく、今後も多くの会ったら良い、またその都度訪ねてきていただきたいと思います。これからもっと熱心に準備するからたくさん愛して下さい」と感謝を伝えた。以後退場するファンのいちいち優しく目を合わせてプレゼントを渡し、最後まで感動をプレゼントしたり。

このように、日本のファンミーティングを盛況裏に終えたキム・ソヒョンは最近のグラビアや広告撮影などのスケジュールを消化して次期作検討中である。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서브 커뮤니티
dk온라인
철권7
유머갤러리
인기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