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당신의 하우스헬퍼 우주소녀 보나, 냉온탕 넘나드는 좌충우돌 인턴 생활 선보여

M 싸이프랜 0 122 0
우주소녀 보나가 냉온탕을 넘나들며, 다이나믹한 인턴생활을 선보였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 2TV 수목 드라마 ‘당신의 하우스헬퍼’(극본 김지선, 연출 전우성, 임세준) 7, 8회에서 보나는 정규직 전환을 위해 하루하루 최선을 다해 사는 광고회사 인턴 ‘임다영’으로 분했다. 

이날 다영은 상사의 부탁으로 유치원 입소에 필요한 대기번호표를 대신 받았다. 그러나 그 기쁨도 잠시, 번호표를 잃어버리게 되고, 다영은 이를 하우스헬퍼인 김지운(하석진 분)이 방 청소를 하다가 버린 것이라 오해했다. 대기번호표를 받는 일이 회사에서 해야 하는 일이냐고 묻는 지운에게 “네! 그게 내 일이에요. 뭐든 시키면 다 해야 하는 인턴이니까요! 나한테는 진짜 중요한 일이라고요”라고 말하며 속상함을 토해냈다.

그럼에도 불구 다영이의 가시밭길은 계속되었다. 프리젠테이션을 선보이는 날에 갑작스레 복통이 찾아 온 것. 이에 다영은 아픈 몸을 힘겹게 이끌면서, 복합적인 감정이 교차하듯 눈물을 흘려 보여 보는 이들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 

그런가하면 안진홍(이민영 분) 차장이 다영의 기획안이 인턴이라는 이유로 묻힐까봐 본인의 이름으로 기획을 올린 사실이 밝혀지며, 다영은 프로젝트를 담당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었다.

그렇게 다영에게도 꽃길이 펼쳐질 듯 했으나 극 말미 그는 지운을 광고모델로 섭외하러 간 자리에서  쓰러지며, 다음 이야기에 궁금증을 더했다. 

이처럼 보나는 인턴 생활의 냉온탕을 넘나들며 다이나믹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그는 누구보다 절박하고 처절하게 현실을 살면서도, 작은 일에도 희망을 잃지 않는 '다영'을 안정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밝고 긍정적인 모습부터 속상함과 슬픔의 눈물까지 다양한 감정들을 완벽하게 소화해낸 보나표 ‘다영’의 앞으로가 더욱 기대된다. 

한편, 보나를 비롯해 하석진, 이지훈, 고원희, 전수진, 서은아 등이 출연하는 KBS 2TV 수목드라마 '당신의 하우스헬퍼'는 완벽한 남자 하우스헬퍼가 머릿속도 집도 엉망이 된 여자들의 살림과 복잡한 인생까지 프로페셔널하게 비워내고 정리해주는 '라이프 힐링'드라마로, 매주 수, 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우주소녀 보나가 냉온탕을 넘나들며, 다이나믹한 인턴생활을 선보였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 2TV 수목 드라마 ‘당신의 하우스헬퍼’(극본 김지선, 연출 전우성, 임세준) 7, 8회에서 보나는 정규직 전환을 위해 하루하루 최선을 다해 사는 광고회사 인턴 ‘임다영’으로 분했다. 

이날 다영은 상사의 부탁으로 유치원 입소에 필요한 대기번호표를 대신 받았다. 그러나 그 기쁨도 잠시, 번호표를 잃어버리게 되고, 다영은 이를 하우스헬퍼인 김지운(하석진 분)이 방 청소를 하다가 버린 것이라 오해했다. 대기번호표를 받는 일이 회사에서 해야 하는 일이냐고 묻는 지운에게 “네! 그게 내 일이에요. 뭐든 시키면 다 해야 하는 인턴이니까요! 나한테는 진짜 중요한 일이라고요”라고 말하며 속상함을 토해냈다.

그럼에도 불구 다영이의 가시밭길은 계속되었다. 프리젠테이션을 선보이는 날에 갑작스레 복통이 찾아 온 것. 이에 다영은 아픈 몸을 힘겹게 이끌면서, 복합적인 감정이 교차하듯 눈물을 흘려 보여 보는 이들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 

그런가하면 안진홍(이민영 분) 차장이 다영의 기획안이 인턴이라는 이유로 묻힐까봐 본인의 이름으로 기획을 올린 사실이 밝혀지며, 다영은 프로젝트를 담당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었다.

그렇게 다영에게도 꽃길이 펼쳐질 듯 했으나 극 말미 그는 지운을 광고모델로 섭외하러 간 자리에서  쓰러지며, 다음 이야기에 궁금증을 더했다. 

이처럼 보나는 인턴 생활의 냉온탕을 넘나들며 다이나믹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그는 누구보다 절박하고 처절하게 현실을 살면서도, 작은 일에도 희망을 잃지 않는 '다영'을 안정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밝고 긍정적인 모습부터 속상함과 슬픔의 눈물까지 다양한 감정들을 완벽하게 소화해낸 보나표 ‘다영’의 앞으로가 더욱 기대된다. 

한편, 보나를 비롯해 하석진, 이지훈, 고원희, 전수진, 서은아 등이 출연하는 KBS 2TV 수목드라마 '당신의 하우스헬퍼'는 완벽한 남자 하우스헬퍼가 머릿속도 집도 엉망이 된 여자들의 살림과 복잡한 인생까지 프로페셔널하게 비워내고 정리해주는 '라이프 힐링'드라마로, 매주 수, 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宇宙少女ボナが冷温湯を行き来し、ダイナミックなインターン生活を披露した。

去る12日放送されたKBS 2TV水木ドラマ「あなたの家ヘルパー」(脚本キム・ジソン、演出ジョンオソン、イムセジュン)7、8回から見てもは正社員への転換のために一日一日に最善を尽くして生きる広告会社インターン」イムダ霊」に分した。

この日ダヨンは上司の頼みで幼稚園入所に必要な待機番号札の代わりました。しかし、その喜びもつかの間、番号札を失ってしまうことになり、ダヨンはこれハウスヘルパーであるキム・ジウン(ハ・ソクジン分)が部屋の掃除をしてしまったものと誤解した。待機番号札を受けることが会社でなければならないことかと尋ねる削除に "はい!それが私の仕事です。何せる多なければならないのインターンですからね!私には本当に重要なことですよ」と言って気に障っことを吐き出した。

それにもかかわらダヨンがのいばら道続いた。プレゼンテーションを披露日に突然腹痛が見つけてきたもの。これダヨンは病気の体をかろうじて率い、複合的な感情が交差するように涙を流して見せ、見る人の心を傷つけた。

一方、アンジンホン(イ・ミニョン分)次長がダヨンの企画案がインターンという理由で埋葬かと思って、本人の名前で企画を上げた事実が明らかになり、ダヨンは、プロジェクトを担当することができる機会を得ることになった。

そうダヨンも花道が繰り広げられるようにしたが、極末尾彼削除を広告モデルに交渉に行った席で倒れられ、次の話に疑問を加えた。

このように見るかは、インターン生活の冷温湯を行き来し、ダイナミックな姿を見せている。彼は誰よりも切迫してすさまじく現実を生きながらも、小さなことにも希望を失わない「ダヨン」を安定的に表現している。

明るく肯定的な姿から気に障ることと悲しみの涙まで様々な感情を完璧に消化したボナ表」ダヨン」の今後がさらに期待される。

一方、ボナをはじめ​​ハ・ソクジン、イ・ジフン、ゴウォンフイ、ジョンスジン、西ウナなどが出演するKBS 2TV水木ドラマ「あなたの家ヘルパー」は、完璧な男の家ヘルパーが頭の中にも家も台無しにされた女性の生活と複雑な人生までプロフェッショナルに空出し整理する「ライフヒーリング」ドラマで、毎週水、木、午後10時に放送される。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월간인기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