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라이프 이동욱, 조승우와 팽팽한 신경전 펼치며 긴장감+몰입도 최강

M 싸이프랜 0 539
‘라이프’ 이동욱이 조용하게 강한 면모로 시청자 마음을 묵직하게 두드렸다.

지난 30일 방송된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Life)’(연출 홍종찬 임현욱, 극본 이수연, 제작 씨그널 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3회에서는 이동욱(예진우 역)이 매출 평가액 표를 원내 게시판에 공개한 사실을 숨긴 채 기습 의국 회의에 참석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진우는 회의 내용이 예상치 못하게 파업하는 것으로 흐르자, 대의 명분까지 뺏긴 판에 환자를 볼모로 한 파업을 하자는 거냐고 지적했다.

실시간으로 회의 내용을 듣고 있던 승효(조승우 분)는 자신의 속내를 간파한 듯한 진우의 날카로운 발언에 목소리의 주인공이 누구인지 찾아냈다.

기습 의국 회의 후, 진우는 복도에서 승효와 마주쳤다. 승효는 매출 평가액 표를 공개한 것을 두고 그에게 도발했다.

그러나 승효의 도발에도 진우는 아랑곳 하지 않은 얼굴로 "급한 마음에 한 오해이실 테니, 쪽팔려하지 않으셔도 됩니다"라며 맞받아쳐,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그런가 하면 진우는 지난 날, 생명의 중심이 뇌인지 심장인지 2천 년도 더 된 논란거리라고 했던 보훈(천호진 분) 말을 되새기며, "저는 피라고 답하고 싶었습니다"라고 뒤늦은 대답을 내놓았다.

이어 그는 "뇌와 심장을 챙기겠다고 팔, 다리를 자르는 게 나의 모교라뇨. 잘린 자리에서 쏟아질 피로 우리들 집이 물들게 할 순 없었어요. 지켜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라며 병원을 지켜야만 했던 이유와 확고한 결심을 드러냈다.

이동욱은 나서는 걸 좋아하지 않고 묵묵히 자신의 일만 하던 ‘예진우’가 병원을 지키기 위해 변화하는 과정을 깊이있는 감정선으로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가슴을 묵직하게 두드렸다.

특히, 매회마다 담백하지만 꽉 찬 울림이 있는 그의 내레이션은 진우의 진심을 더욱 진솔하게 느껴지게 만들기도.

한편, 극 후반부에는 진우, 선우(이규형 분)의 과거사에 대한 일부분이 그려졌다. 과거를 회상하던 진우는 숨이 차오르도록 내달렸다. 과연 과거에 진우에게 어떤 일이 있었던 것인지, 과거의 일이 형제에게 어떤 영향을 미친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동욱이 출연하는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Life)’는 매주 월, 화 밤 11시에 방송된다.

'Life' Lee Dong Wook quietly touched the hearts of viewers with a strong aspect.

In the third episode of "JTBC Wolhwa Special Program" drama "Life" (directed by Hong Jong Chan Lim Hyun Wook, drama Lee Soo Yeon, produced by SeongN Entertainment Group, AM Studio) broadcasted last 30 days, Dong Wook Lee (Ye Jin Woo) I was shown a scene of attending a surprise party meeting while hiding the fact that it was open to the public.

Jinwoo pointed out that when the meeting was unexpectedly striking, he was striking a patient with a patriot on the plate taken up to the cause of the people.

Seung Hyo (Cho Seung-woo), who was listening to the meeting in real time, found out who was the main character of the voice in the sharp remarks of Jin-woo, who seemed to grasp his inner thoughts.

After the surprise state meeting, Jinwu encountered Seunghyu in the hallway. Seung Hyo provoked him to disclose the sales valuation table.

However, even in the provocation of Seunghyu, Jinwoo has no face to face, saying, "It will be a misunderstanding on an urgent mind, so you do not have to sell it."

In the meantime, Jin Woo recounted to the veteran (Chun Ho-jin) who said last night that the center of life was the brain or heart, which was a controversial issue for 2,000 years, and said, "I wanted to answer the blood."

He said, "I am my alma mater to cut my arms and legs to take my brains and my heart, I could not let my house be washed by the blood that was cut off, and I thought I should keep it" .

Lee Dong-wook did not like to go out, but he painted the hearts of viewers' hearts deeply, drawing the process of changing 'Ye Jin-woo' who was doing his job silently to protect the hospital.

Especially, his narration, which is filled with sound but full of sound every time, makes Jinwu's heart more truthful.

On the other hand, a part of the past history of Jinwoo and Sunwoo (Lee Kyu Hyung) was drawn in the latter half of the play. Jinwoo, recalling the past, ran to catch his breath. I wondered what happened to Jinwoo in the past and how the past affects his brother.

The drama 'Life', a special program of JTBC Moonwoo, starring Lee Dong Wook, will be broadcast every 11th of every month on Tuesday night.

「ライフ」イ・ドンウクが静かに強い面貌で視聴者の心をずっしりと叩いた。

過去30日に放送されたJTBC月火特別企画ドラマ「ライフ(Life)」(演出ホンジョンチャンイムヒョンウク、脚本イ・スヨン、制作シグノルエンターテイメントグループ、AMスタジオ)」の3回では、イ・ドンウク(例えばジヌ役)が売上高評価額表を院内掲示板に公開した事実を隠したまま奇襲医局会議に出席する場面が描かれた。

ジヌは会議の内容が予期せず停止すること流れる、大義名分まで奪われた板に患者を人質にしたストライキをしようかと指摘した。

リアルタイムで会議の内容を聞いていたスンヒョ(チョ・スンウの方)は、自分の本音を見抜いたようなジヌの鋭い発言に声の主人公が誰なのかを見つけた。

奇襲医局会議の後、ジヌは廊下でスンヒョと向き合った。スンヒョは売上高評価額表を公開したことをめぐり、彼に挑発した。

しかし、スンヒョの挑発にもジヌはものともしていない顔で「急な心にした誤解二室だろうから、恥ずかしいしていても大丈夫です」と打ち返し、劇の緊張感を高めた。

一方、ジヌは、過去の日、生命の中心が、脳のか、心臓のか2千年以上された議論の距離とした報勲(チョン・ホジン分)言葉を振り返って、「私は血について答えてたかった」と一歩遅れた答えを出した。

続いて彼は「脳と心を得ようと腕、脚を切るのが私の母校プレゼンス。切られた桁で降り注ぐ疲労私たちの家は染まるすることはできませんでした。守るべきだと思いました」と病院を守るだけだった理由としっかり決めを表わした。

イ・ドンウクは出ること好まず黙々と自分の仕事だけしていた「例ジヌ」が病院を守るため変化する過程を深みのある感情線に描き出して、視聴者たちの胸をずっしりと叩いた。

特に、毎回さっぱりがいっぱいになった響きが彼のナレーションは、ジヌの本気をさらに率直に感じられるように作ることも。

一方、極後半にはジヌ、ソヌ(イギュヒョン分)の過去の歴史に対する一部が描かれた。過去を回想していたジヌは息が車上がるよう走った。果たして過去にジヌに何があったのか、過去のものに兄弟にどのような影響を及ぼしたのか気がかりなことを増幅させた。

イ・ドンウクが出演するJTBC月火特別企画ドラマ「ライフ(Life)」は毎週月、火、夜11時に放送される。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