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라이프’ 이동욱, 환시 비밀 밝혀지며 시청자 눈물샘 자극

M 싸이프랜 0 705 0 0
‘라이프’ 이동욱의 환시에 대한 비밀이 밝혀졌다.

지난 31일 방송된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Life)’(연출 홍종찬 임현욱, 극본 이수연, 제작 씨그널 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4회에서 이동욱(예진우 역)은 천호진(이보훈 역)이 암 센터 투약사고에 대해 침묵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그는 천호진의 이면에 혼란스러워하며, 과거를 회상했다.

어린 시절, 진우는 사고로 인해 친부가 사망하고 동생인 선우(이규형 분)가 다리를 다쳐 걷지 못하게 되자 마음의 병을 앓게 됐다.

예전처럼 선우와 마음껏 뛰어 놀지 못한다는 속상함과 그리움이 내면의 상처가 되어 환시를 만들어낸 것.

이를 치료하기 위해 진우는 보훈을 만나게 됐고, 이렇게 두 사람의 인연이 시작됐다. 그의 기억 속 보훈은 다정한 위로를 건네며 타인의 아픔에 공감할 줄 아는, 존경해 마땅한 의사였다.

이렇듯 따뜻했던 보훈을 떠올리던 진우는 복합적인 감정을 애써 억누르며, 과거의 보훈처럼 “다 괜찮아”라며 스스로를 다독였다. 

이동욱은 아픈 내면을 지닌 ‘예진우’를 절제된 감정 표현으로 녹여내며,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그는 차오르는 감정을 갈무리 하는 눈빛과 다 괜찮다며 스스로를 향해 낮게 읊조리던 목소리만으로 ‘진우’ 안에 내제되어 있던 상처가 아직도 아물지 않았음을 보여주었다.

특히 지난 방송분에서 환시로 나타난 이규형이 아픈 소리를 내면 달려오고, 말을 걸어오면 무시하는 척 하지만 귀를 기울였던 이동욱의 모습까지 더해져, 선우의 사고에 대한 상처가 그의 마음 속에 얼마나 깊게 뿌리박혀 있는지 보는 이들을 더욱 먹먹하게 만들었다.

한편 이동욱이 출연하는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Life)’는 우리 몸속에서 일어나는 격렬한 항원항체 반응처럼, 지키려는 자와 바꾸려는 자의 신념이 병원 안 여러 군상 속에서 충돌하는 이야기를 그리며, 매주 월, 화 밤 11시에 방송된다.

The secret of 'Life' Lee Dong-wook was revealed.

In the 4th episode of 'JTBC Moonwha' special drama 'Life' (directed by Hong Jong Chan Lim Hyun Wook, written by Lee Soo Yeon, produced by SeongN Entertainment Group, AM Studio) broadcasted on the 31st, Lee Dong Wook (Ye Jin Woo) I was told that I was silent about the medication accident. He was confused on the back of Chun Ho-jin and recalled the past.

As a child, Jinwoo died of a heart disease when his father died due to an accident and his younger brother Sunwoo (Lee Kyu Hyung) could not walk on his leg.

As usual, Sunwoo and the nervousness of not being able to play with your heart and nostalgia are the wounds of the inside, creating a visual impression.

In order to cure this, Jin-woo met with a veteran, and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two began. His memorial service in his memory was a doctor deserving respect for knowing how to sympathize with the pain of others by giving him friendly comfort.

Jinwoo, who reminded him of such a warm patriotism, suppressed complex feelings and was self-indulgent, saying, "It's all right," as in past veterans.

Lee Dong-wook melted his "Yes Jin-woo" with a sick inner face in his tempered expression of emotion, and stimulated the audience's tears.

He showed me that he was still alive with the voice that was in his voice in his own voice.

In particular, Lee Kyu-hyung, who appeared in the last broadcast, came running when he made a sick sound, and even though he pretended to ignore it when he spoke, he added Lee Dong-wook's ear to see how deeply rooted his injuries were in his mind It made it even more freaky.

Meanwhile, JTBC Moonwoo's special drama "Life," starring Lee Dong Wook, tells the story of the conflicting beliefs of those who want to keep and the person who is trying to replace them, like the reaction of a vigorous antigenic antibody in our body, , And it is broadcasted at 11:00 pm.

「ライフ」イ・ドンウクの幻視の秘密が明らかになった。

過去31日に放送されたJTBC月火特別企画ドラマ「ライフ(Life)」(演出ホンジョンチャンイムヒョンウク、脚本イ・スヨン、制作シグノルエンターテイメントグループ、AMスタジオ)」の4回でイ・ドンウク(例えばジヌ役)は、チョン・ホジン(イボフン役)が癌センター投薬事故について沈黙したという話を聞いた。彼はチョン・ホジンの場合に混乱し、過去を回想した。

子供の頃、ジヌは事故が原因で父親が死亡し、弟のソンウ(イギュヒョン分)が足を痛め歩かなくなると心の病にかかった。

以前のようにソヌと存分に優れ避けることができないが気に障ることと懐かしさが内面の傷になって幻視を作ったこと。

これ治療するためにジヌは報勲に会うなり、このように二人の縁が始まった。彼の記憶の中報勲は親しい上を渡し他人の痛みに共感することを知っている、尊敬して適当な医師であった。

このように暖かかった報勲を思い浮かべるたジヌは、複合的な感情を努めて抑えて、過去の報勲のように「すべての罰金」と自らを慰めた。

イ・ドンウクは病気内面を持った「はいジヌ」を節制された感情表現に溶かし出し、視聴者の涙腺を刺激した。

彼はみなぎる感情をセーブする目つきと多大丈夫と自分に向かって低く詠唱冗長声だけで「ジヌ 'の内製していた傷がまだ癒えていないことを示した。

特に、放送分で幻視で示さイギュヒョンが痛い音を出す走ってきて、声をかけてくると無視するふりをするが、耳を傾けイ・ドンウクの姿まで加わり、ソヌの事故の傷が彼の心の中にどのように深く根付いているかどうか見て、これらをさらに詰まっていた。

一方、イ・ドンウクが出演するJTBC月火特別企画ドラマ「ライフ(Life)」は、私たちの体の中で起こる激しい抗原抗体反応のように、守ろうとする者と変えようとする者の信念が病院なら、複数の群像の中で衝突する話を描いて、毎週月、化夜11時に放送される。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월간인기
최신기사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