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솔로 컴백 D-7 에이핑크 정은지, 미니 3집 혜화 오늘(10일) 예약 판매 시작

M 싸이프랜 0 404 0
직접 프로듀싱한 미니 3집 ‘혜화(暳花)’로 솔로 컴백하는 에이핑크(Apink) 정은지의 예약 판매 정보가 공개됐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늘(10일) 낮 12시 온라인 음반 판매 사이트를 통해 정은지 미니 3집 ‘혜화’의 예약 판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오는 17일 발매일에 맞춰 오프라인에서도 음반을 정식 발매한다.

예약 판매 소식과 함께 음반 정보 일부가 공개돼 눈길을 끈다. 미니 3집 '혜화(暳花)'는 ‘별 반짝이는 꽃’이라는 뜻으로 이제 막 꽃을 피우며 반짝이는 청춘들을 소중하게 지칭하는 말이자, 정은지가 삶에서 느꼈던 감정, 기억, 감성을 줄기로 삼아 ‘청춘’을 향한 메시지를 노래하는 시집과도 같은 앨범이다.

특히 미니 3집 ‘혜화’는 정은지가 전곡 프로듀싱에 참여해 그간 갈고 닦은 싱어송라이팅 능력을 선보인 음반으로 26살의 정은지를 녹여내 더욱 의미가 깊다.

프로듀서 범이낭이(BEOMXNANG)와 싱어송라이터 선우정아, 소수빈 등 뛰어난 아티스트들이 음반 작업에 함께해 완성도를 높여 기대를 모으고 있다.

타이틀곡인 ‘어떤가요’는 가족을 떠나 살아가는 모든 사람에게 바치는 정은지의 노래이다.

가족의 집을 떠나 홀로 생활하며 느끼는 정은지의 감정선에서 출발한 ‘어떤가요’는 ‘나의 살던 곳, 그곳은 지금 어떤가요’라며 나지막이 물으며 부모님을 향한 그리움을 담아냈다. 

타이틀곡 외에도 음반의 첫 장을 여는 곡 ‘별 반짝이는 꽃을 위해’, 겨울이 지나고 봄이 온다는 위로의 가사를 담은 ‘계절이 바뀌듯’, 언제쯤이면 내가 살고 있는 이 상자를 깨고 나갈 수 있을까 하는 재미있는 내용을 담은 ‘상자’, 상대방을 기다리며 애태우는 감정을 귀엽게 녹여낸 ‘신경 쓰여요’, 비 오는 날과 어울리는 어쿠스틱 감성의 곡 ‘B’, 지친 하루에 멍하니 있는 직장인들을 위로하는 곡 ‘김비서’, 지난 콘서트 때 공개했던 자작곡 ‘새벽’까지 총 8곡이 수록돼 있다.

또 이번 음반은 64페이지의 고퀄리티 사진과 포토카드로 구성돼 더욱 높은 소장가치를 지녔다.

독보적인 여자 솔로 아티스트의 행보를 이어오고 있는 정은지는 10월 서울, 11월 대구와 부산에서 콘서트 ‘혜화역’을 개최하고, 오는 17일 미니 3집 ‘혜화’를 발매한다.

Apink, a solo comeback with his mini-album 'Hyehwa', was released.

"We have started to book sales of Jung Eunji's mini-album 'Hyehwa' through online music sales site at 12 o'clock today (10th)." On the 17th, the album will be officially released in line with the release date.

Along with the pre-sale news, some of the record information is open to the public. The mini 3 'Hyehwa' means 'a flower with a star'. It is a word that refers to the youths who are just blooming and glittering. Now, Jeong Eunji uses the feelings, memories, Is a poetry book that sings a message for youth.

Especially, the Mini 3 'Hyehwa' is more meaningful because it melts the 26-year-old Jung Eun-ji by the music that Jung Eun-ji participated in the production of all songs and showed his singer song writing ability.

BEOMXNANG, singer-songwriter Sunwoo Jung-ah, and Sophie Blank are some of the best artists in the album.

The title song 'What is it' is a song of Jung Eunji that is devoted to everyone who lives and leaves family.

"How are you?", Which started from Jeong Eunji's emotional line leaving the family house alone, felt the nostalgia for my parents, saying, "Where is my place, where is it now?"

In addition to the title song, the song opens the first chapter of the album "For the sparkling flower", "It changes the season," which contains the words of comfort that winter comes and spring comes, and when can I break out of this box I live in? "B", a song with an acoustic sensibility matching with a rainy day, "Gimbee", a song that comforts idle workers in a weary day, A total of eight songs from 'Dawn' which was released at the last concert.

The album also has a higher collection value, consisting of 64 high quality photos and photo cards.

Chung Eun-ji, who has been following the track of a solo female artist, will hold a concert 'Hyehwa Station' in October in Daegu and Busan in November, and will release a mini-3 'Hyehwa' on the 17th.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인기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