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MBCevery1 '룩 앳 미' 김재경, 센스만점 입담&폭풍 리액션으로 안방극장 홀릭

M 싸이프랜 0 64 0 0
배우 김재경이 뷰티 프로그램 MC로서 진가를 발휘했다.

매주 수요일 밤 방송되는 MBCevery1 '룩 앳 미'는 시청자들에게 최신 뷰티 정보를 전하는 본격 셀럽 뷰티 큐레이팅 쇼이다.

메인 MC로 프로그램을 책임지고 있는 김재경의 활약에 대해 호평일색이다. 김재경은 평소 '뷰티 금손', '뷰티 여신' 등 뷰티에 관한 수식어가 뒤따라 붙는 만큼, 김재경이 뷰티 부문에 있어 큰 일가견이 있음이 널리 알려져 있다.

이러한 가운데, 지난 10일 방송된 '룩 앳 미' 방송을 통해 김재경은 뷰티 여신으로서 진면목을 다시금 보여주었다.

이날 방송에서 김재경은 실생활에서 손쉽게 따라 할 수 있는 유용한 뷰티 꿀팁 소개부터 프로그램의 재미를 한층 더 높여준 입담과 리액션까지 아낌없이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매료시켰다.

김재경은 예민해진 피부에는 녹차 티백을 우린 물을 화장솜에 적셔 잠시 동안 얼굴에 두면 진정 효과가 나타난다는 환절기 피부 케어 노하우를 전수한 것을 시작으로 장시간 동안 무너지지 않는 메이크업 방법을 상세히 알려주며 리지, 남보다, 소원 등 MC군단의 놀라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앞서 방송분에서 예민한 피부 때문에 화장품 성분에 대해 공부했다고 밝힌 김재경은 '성분 박사'로서도 하드캐리 했다. 시청자들이 궁금해하는 화장품의 주요 성분에 대해 친절히 설명하는 것은 물론, 성분의 효능까지 알려주며 뷰티 멘토 역할을 톡톡히 수행했다.

뿐만 아니라 김재경은 다수의 경험을 통해 쌓아온 진행 실력으로 편안하게 프로그램을 이끌어가고 있는 동시에 다른 MC들의 뷰티 정보에 귀 기울이고, 이에 폭풍 리액션을 선보이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뷰티 멘토로서 진정성과 열의를 가지고 프로그램에 임하고 있는 김재경이 '룩 앳 미'에서 또 어떤 활약을 선보일지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다.

한편, 김재경은 MBC 월화드라마 '배드파파'에서 광역수사대의 에이스 형사 차지우로 열연을 펼치는 등 드라마와 예능 전방위에서 빛나는 활약을 펼치고 있다.

Actor Kim Jae-kyung showed off as beauty program MC.

MBCevery1 'Look at Me', which is broadcasted every Wednesday night, is a full-fledged Ceruleb Beauty Curating Show featuring the latest beauty information to viewers.

It is very popular with Kim Jae-kyung who is in charge of the program as the main MC. It is widely known that Kim Jae-kyung has a great deal of interest in the beauty sector, as Kim Jae-kyung usually follows the beauty-related qualities such as 'beauty goldsmith' and 'beauty goddess'.

Among them, Kim Jae - kyung showed again the truth as beauty goddess through 'Look at a' broadcast on the last 10 days.

On this day, Kim Jae-kyung introduced the beauty beauty tips which can be easily done in real life, and he showed a lot of enthusiasm and reactions to the program.

Kim Jae-kyung is a green tea teabag for sensitive skin, we put water on a cotton swab and put it on his face for a while, and it shows a soothing effect. He started to give the know-how of skin care to change the details of makeup that did not fall for a long time. I was also surprised by the MC corps.

Kim Jae-kyung, who said that he had studied cosmetic ingredients because of sensitive skin in broadcast section, was hard-carrier as "ingredient doctor". It was a beauty mentor, not only explaining the main ingredients of the cosmetics that viewers are curious about, but also informing the efficacy of the ingredients.

In addition, Kim Jae-kyung has been leading the program with his progress skills accumulated through his many experiences, listening to the beauty information of other MCs, and introducing a storm reaction and creating a cheerful atmosphere.

As a beauty mentor, Kim Jae-kyung, who has been working on the program with authenticity and enthusiasm, is wondering about what kind of activity he will show at 'Look at Me'.

On the other hand, Kim Jae-kyung is playing a brilliant role in drama and entertainment all over the world including MBC drama 'Bad Papa', which is a hit with criminal investigation of Ace.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월간인기
최신기사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