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민서의 눈물과 함께 드라마 '굿 닥터'의 새로운 전환 예고

홈 > 웹진 > 연예
연예

배우 김민서의 눈물과 함께 드라마 '굿 닥터'의 새로운 전환 예고

M 싸이프랜 0 9427 0
배우 김민서의 눈물과 함께 드라마 <굿 닥터>의 새로운 전환이 예고됐다. 

지난 17일 밤 10시에 방송된 KBS 드라마 <굿 닥터> 14화에서는 채경이 정회장(김창완 분)과 손잡고 새어머니인 여원(나영희 분)을 몰아내는데 성공했지만 사실은 정회장이 아버지를 죽음으로 내몰았던 장본인임을 알게 되는 과정이 그려졌다. 

시온(주원 분)과의 만남을 통해 인간적인 모습을 드러내기 시작한 채경은 한 배를 탔지만 시온과 도한(주상욱 분)에게까지 악의적으로 접근하는 부회장(곽도원 분)을 날카롭게 경계하는 동시에, 도한에게는 그 동안 복잡했던 속내를 드러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특히 김민서는 이날 방송에서 재단을 되찾겠다는 일념으로 일을 도모하다가 정회장의 정체를 알고 충격반전에 홀린 듯 멍한 표정으로 눈물 흘리는 채경의 감정을 섬세하게 연기, 시청자들의 마음을 흔들며 호평을 이끌어 냈다. 

이처럼 김민서의 눈물과 함께 성원 재단을 둘러싸고 있던 반전이 드러나며 드라마 <굿 닥터>의 정치적 갈등이 일단락되고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면서 향후 전개될 스토리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이날 방송 후 누리꾼들은 드라마 관련 커뮤니티를 통해 “채경이 불쌍해서 어쩌나 완전 충격반전!”, “혼자서 눈물 뚝뚝 흘리는 김민서 첨으로 안됐다는 생각이… 성원대학병원은 어떻게 되나요??”, “민서 언니는 아기 미소가 젤 예뻐요. 김민서 유채경 파이팅” 등 의견을 게시했다. 

김민서를 비롯한 주원, 문채원, 주상욱 등 출연 배우들의 열연으로 더욱 빛을 발휘하고 있는 메디컬 드라마 <굿 닥터>는 매주 월화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