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내 뒤에 테리우스 전수경, 카리스마+코믹연기 완벽소화, 극 활력 불어넣는 감초 역할

M 싸이프랜 0 93 0
배우 전수경이 미친 존재감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MBC 수목미니시리즈 ‘내 뒤에 테리우스’(연출 박상훈, 박상우/극본 오지영)에 특별출연, 우아하면서도 강렬한 연기력으로 명불허전 신스틸러임을 입증한 것.

지난 7일(수) 방송된 ‘내 뒤에 테리우스’ 26회에서는 윤춘상(김병옥 분)의 냉혈 수석집사 안다정(전수경 분)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안다정은 평창동을 휘어잡은 ‘평창동 안선생’답게 화려한 경력과 평범한 집사라고는 믿을 수 없는 수려한 칼놀림으로 코너스톤의 비밀요원으로 의심 받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했다.

특히 안다정은 윤춘상의 집에 잠입하기 위해 고애린(정인선 분)이 면접을 받는 부분에서 매서운 카리스마를 발산, 냉정하면서도 엄격한 평가로 살벌한 모습을 보이는가 하면 나박김치 국물을 와인 테스트 하듯 흔드는 장면에서는 우아하면서도 코믹한 행동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처럼 전수경은 카리스마와 코믹을 자유롭게 넘나들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어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또한 특유의 몰입도 높은 연기로 이목을 집중시켜 ‘부잣집 아들’, ‘시간’, ‘마성의 기쁨’에 이어 ‘내 뒤에 테리우스’에서도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냈다.

이에 네티즌들은 “무서웠다가 웃겼다가 정말 감초 역할 최고”, “전수경 진짜 연기 잘해”, “전수경, 역시 신스틸러”, “계속 보고싶다” 등 호응을 보냈다.

한편 전수경의 특별출연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MBC 수목미니시리즈 ‘내 뒤에 테리우스’는 매주 수, 목 밤 10시 방송된다.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인기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