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주지훈 배두나 류성룡 출연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 압도적인 비주얼의 티저 포스터 공개

M 싸이프랜 0 98 0
<터널> 김성훈 감독과 <시그널> 김은희 작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 주지훈, 배두나, 류승룡의 만남만으로도 2019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떠오른 <킹덤>이 마침내 티저 포스터를 공개한다.

 <킹덤>은 죽었던 왕이 되살아나자 반역자로 몰린 왕세자가 향한 조선의 끝, 그곳에서 굶주림 끝에 괴물이 되어버린 이들의 비밀을 파헤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끔찍한 괴물의 정체와 그들로부터 나라를 구해야만 하는 왕세자 창(주지훈)의 대립을 단 한장에 집약하며 왕세자로 완벽 변신한 주지훈의 색다른 모습을 기대케한다.

입을 굳게 다문 채 정면을 응시하는 그의 강렬한 눈빛에서는 비장함과 함께 결연한 의지가 엿보인다.

칼에 비친 괴물로 변한 백성의 모습은 조선에 불어닥친 역병에 대한 공포심은 물론 이들과 맞서야 하는 왕세자 이창에 대한 궁금증도 무한 자극한다.

나라를 덮친 역병과 피에 굶주린 자들로 들끓는 조선, 그곳에서 살아남기 위해 처절한 사투를 벌이는 이들의 이야기는 지금껏 보지 못한 극강의 재미와 볼거리를 선사할 것이다.

명품 제작진과 배우진이 모여 스펙터클한 긴장감을 선사할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은 오는 2019년 1월 25일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Tunnel> Director Kim Sung-hoon and <Signal> Kim Eun-hee, <Kingdom>, who emerged as one of the best-anticipated films of 2019 with the encounters of Joo Ji-hoon, Bae Douna and Ryu Seung-ryong.

 The Kingdom is a mystery thriller that begins at the end of Joseon's visit to the Crown Prince who is rebellious as the dead king recovers, and the secrets of those who became monsters at the end of the hunger.

The teaser poster reveals the identity of a terrible monster and the confrontation of Prince Chang (Ji Ji Hoon) who has to save the country from them.

In his intense eyes staring at the front with his mouth tightened, he seems to have a willingness and a determined will.

The appearance of the people who turned into monsters on the sword stimulates the curiosity about the plague that has been blown up in Joseon and curiosity about Prince Yichang who has to confront them.

The stories of those plagued by the plagues and bloody hunger of the country, and those struggling to survive there will offer the fun and sight of the great powers that have never been seen before.

Netflix original series <Kingdom> will be released on January 25, 2019 only through Netflix.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인기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