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OH MY GIRL), 5월 8일 정규 1집 앨범 컴백 확정..국내 단독 팬미팅에서 깜짝 공개

홈 > 연예 > 연예
연예

오마이걸(OH MY GIRL), 5월 8일 정규 1집 앨범 컴백 확정..국내 단독 팬미팅에서 깜짝 공개

M 싸이프랜 0 642 0
‘콘셉트 요정’ 오마이걸(OH MY GIRL)이 5월 8일 첫 정규 앨범으로 컴백한다.

지난 20일 오후 5시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회관 대강당에서 오마이걸은 ‘2019 오마이걸 팬미팅 [오늘도 미라클]’을 개최하고 팬들과 만났다.

이날 팬미팅에서는 오마이걸의 컴백 날짜가 깜짝 공개되어 화제를 모았다. 팬미팅이 종료하자 스크린에는 이날의 하이라이트인 '미라클 예고(대신 전해드립니다)'가 공개됐다. 멤버들의 깜찍한 인사들이 끝나자 '5월 8일 수요일 오마이걸 첫 정규 앨범 공개'라는 문구가 스크린에 공개되며 팬들로부터 뜨거운 환호성을 자아내며 컴백의 신호탄을 쏘았다.

이에 대해 소속사 WM엔터테인트먼트는 "오마이걸이 5월 8일 정규 앨범으로 컴백을 확정했다. 데뷔 후 처음으로 발매하는 정규 앨범인 만큼 심혈을 기울여서 준비하고 있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오마이걸의 첫 국내 팬미팅 ‘2019 오마이걸 팬미팅 [오늘도 미라클]’은 '학교' 콘셉트로 꾸며져 멤버들 모두 교복을 입고, 봄날에 어울리는 상큼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오마이걸은 '거짓말도 보여요', 'KNOCK KNOCK',  'Perfect day', 'WINDY DAY' 등 히트곡을 연달아 부르며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켰다. 오마이걸의 맑고 투명한 감성적인 보이스와 함께 깜찍한 안무가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오마이걸만의 소녀스러운 매력들이 듬뿍 느껴졌다.  또한 지난 8일 유재환과 콜라보레이션한 노래 '사랑 속도'를 팬미팅에서 첫 공개해 팬들로부터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오마이걸은 다채로운 토크 타임을 준비해 팬들과 더욱 가까워지는 시간을 만들었다. '나를 맞춰봐' 코너에서는 멤버 개개인의 어린 시절의 추억들을 팬들과 함께 나누며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개인기 매점'에서는 오마이걸의 숨겨진 개인기와 매력이 돋보이는 순간이었다. 이외에도 오마이걸은 학교 콘셉트인만큼 '미니 드라마'를 준비해 오마이걸의 재치 넘치는 끼와 연기력을 과시하며 팬들에게 큰 웃음을 안겼다.

특히 이날 오마이걸은 유닛 무대를 선보이며 팬들로부터 뜨거운 찬사를 받았다. 미미와 지호는 십센치의 '봄이 좋냐'를 감성적인 지호의 보컬과 미미의 랩이 어우러지며 봄에 어울리는 상큼한 무대를 꾸몄다. 효정과 승희는 인순이의 '아버지'를 열창하며 뛰어난 가창력과 호소력 짙은 몰입감으로 무대를 압도했다. 비니와 아린은 에이핑크의 'NO NO NO'와 티아라의 '롤리 폴리'를 리믹스한 무대를 선보이며 청순하고도 깜찍 발랄한 매력을 과시했다. 

유닛 무대가 끝나고 오마이걸이 무대에 오르자 교내 장기자랑처럼 꾸며진 무대에는 마지막으로 멤버 유아가 테일러 스위프트의 '22'를 열창하며 콘서트장을 방불케 하는 카리스마로 무대를 휘어잡았다.

한편, 오마이걸의 정규 1집 앨범은 오는 5월 8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