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봄으로 데뷔한 배우 오현중, 시선 집중시키는 비주얼로 궁금증 유발

홈 > 연예 > 연예
연예

다시,봄으로 데뷔한 배우 오현중, 시선 집중시키는 비주얼로 궁금증 유발

M 싸이프랜 0 625 0
영화 <다시, 봄>으로 데뷔한 신인 배우 오현중이 시선을 집중시키는 비주얼로 화제다.

오현중은 4월 17일에 개봉한 영화 <다시, 봄>에서 이청아의 전 남자친구 ‘영민’ 역으로 데뷔한 신인 배우이다. <다시, 봄>은 딸을 잃은 여자가 중대한 결심을 한 그날, 어제로 하루씩 거꾸로 흘러가는 시간을 살게 되면서 인생 두 번째 기회를 얻게 된 타임 리와인드 무비로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오현중은 짧은 등장임에도 불구하고 이목을 끌 수밖에 없는 화사한 비주얼과 자연스러운 연기로 관객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깊이 있는 눈빛과 조각 같은 이목구비로 강렬한 존재감을 보여준 오현중은 영화 관계자들 사이에서도 눈에 띄는 신인으로 회자되며 관심을 받고 있다는 후문.

<다시, 봄>으로 브라운관에 데뷔를 하게 된 오현중은 “정말 좋은 선배님들이랑 좋은 감독님, 스태프들과 재밌게 촬영한 영화입니다. 많이 사랑해주시고 많이 봐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이번 기회로 앞으로 더욱 많은 모습을 보여주는 배우 오현중이 되겠습니다.”라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한국종합예술학교 연극원 연기과에 재학 중인 오현중은 올해 초 대학내일 웹드라마 여행담 ‘특별한 동네’에 출연하며 진중한 매력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영화 <다시, 봄>에서도 짧지만 임팩트 있는 한방을 보여준 오현중의 행보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사진 제공: 나무엑터스]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