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도솔솔라라솔’ 김주헌, 고아라·이재욱과 은포서 극과 극 만남

홈 > 웹진 > 연예
연예

‘도도솔솔라라솔’ 김주헌, 고아라·이재욱과 은포서 극과 극 만남

M 싸이프랜 0 64 0
‘도도솔솔라라솔’ 김주헌이 따뜻하고 다정한 ‘어른 남자’의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녹였다.

지난 8일 방송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연출 김민경, 극본 오지영, 제작 몬스터유니온) 2회에서 김주헌은 웃음도, 의욕도 잃은 뒤 병원과 결혼 생활을 정리하고 은포에서 새로운 생활을 시작한 정형외과의 ‘차은석’역으로 분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은포로 떠나온 은석과 구라라(고아라 분), 선우준(이재욱 분)의 극과 극 만남이 이루어졌다. 은석은 교통사고로 병원에 실려온 라라에게는 친절한 태도로 세심하게 진료해 준 반면, 준에게는 의심과 경계심을 낮추지 않았다. 혹여나 준이 모든 걸 잃고 은포에 온 라라에게 수상한 목적으로 다가가는 걸까 봐 염려한 것.

그런가 하면 번아웃 증후군을 앓고 있던 은석이 라라 앞에서는 무장해제되는 면모를 보여주었다. 양손에 깁스 한 라라가 머리가 가려운데 긁지 못해 엉엉 울자, 은석은 “내가 긁어주면 되겠어요?”라며 라라의 머리를 긁어준 후, 웃음을 터트렸다. 이에 라라는 은석에게 왜 웃냐고 물었고, 은석은 얼굴 가득 웃음을 머금고 “그냥 웃음이 납니다”라고 대답했다.

이처럼 따뜻하고 든든한 어른 남자인 ‘차은석’ 캐릭터를 김주헌은 특유의 나긋한 목소리와 부드러운 미소, 다정함이 뚝뚝 떨어지는 눈빛 연기로 소화해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녹였다. 그뿐만 아니라 고아라와의 안정적인 케미는 극 중 선우준과는 또 다른 부류의 설렘을 선사하며, 보는 이들로 하여금 자동 미소가 지어지게 만들었다.

한편, 김주헌을 비롯해 고아라, 이재욱 등이 출연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은 저마다의 상처와 비밀을 안고 작은 시골 마을 피아노학원 라라랜드에 모여든 이들의 이야기를 그리며, 매주 수요일, 목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사진: KBS 2TV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방송 캡처]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