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 'MMA'·'MAMA' 등 연말 가요시상식 신인상 후보 등극

홈 > 웹진 > 연예
연예

위클리, 'MMA'·'MAMA' 등 연말 가요시상식 신인상 후보 등극

M 싸이프랜 0 90 0
걸그룹 위클리(Weeekly)가 2020년 연말 가요시상식까지 거침없는 기세를 이어간다.

위클리는 올 연말 '멜론뮤직어워드 2020(MMA 2020)'와 '2020 엠넷아시안뮤직어워즈(2020 MAMA)' 신인상 후보에, '2020 더팩트 뮤직 어워즈(2020 The Fact Music Awards)' TMA 인기상 후보에 이름을 올리며 총 3개의 연말 시상식에 노미네이트됐다.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가 에이핑크 이후 10년만에 신규 론칭한 걸그룹으로 데뷔 전부터 연일 화제를 모아 온 위클리는 '매일 새롭고 특별한 일주일을 선사한다'는 캐치프레이즈를 바탕으로 한 평균연령 ‘만 17세’의 신예 걸그룹이다.

위클리는 지난 6월 데뷔부터 두드러지는 성장세를 보여왔다. 데뷔 앨범인 미니 1집 '위 아(We are)'는 누적 판매량 2만 장을 돌파하였을 뿐 아니라, 타이틀곡 ‘Tag Me (@Me)’는 뮤직비디오 공개 7일 만에 유튜브 조회수 1000만 뷰를 돌파하며 화제의 신인으로 이목을 끌었다.

또한 지난 10월, 3개월여만에 미니 2집 '위 캔(We can)'으로 초고속 컴백한 위클리는 초동 판매량 1만 3천장을 기록하며 2020년 데뷔 신인 걸그룹 중 최다 초동 판매량을 돌파했다. 현재 이 앨범의 누적 판매량은 2만 5천장에 달해 올해 데뷔한 신인 걸그룹 중 최고 판매 수치 경신이라는 성적을 달성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타이틀곡 '지그재그(Zig Zag)' 뮤직비디오는 공개 4일 만에 유튜브 조회수 1000만 뷰를 돌파해, 첫 컴백부터 음반과 뮤직비디오의 '자체 최고 기록'을 갈아치워 전작보다 빠른 성장세로 '슈퍼 루키'다운 저력을 과시했다.

이 같은 압도적 성장세는 위클리의 데뷔 첫 신인상 트로피로 이어졌다.

위클리는 '2020년 올해의 브랜드 대상'의 '여자 신인아이돌상'을 수상하며 새로운 신예를 향한 K팝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증명했다. 첫 신인상을 거머쥔 가운데 그간의 종횡무진 활약과 기록을 바탕으로 다가온 연말 시상식 출격에 나설 위클리가 상승세에 힘입어 잇따라 신인상 ‘트로피 사냥’에 성공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위클리는 미니 2집 '위 캔'과 타이틀곡 '지그재그'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데뷔 첫 연말 시상식 무대 등장을 예고하며 '2020년 대세 신인 걸그룹'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