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정일우, 중화권 첫 팬미팅 ‘첫눈의 약속’ 오픈과 동시에 매진!

M 싸이프랜 0 3240 0 0
<사진 제공: 매니지먼트 숲>

중화권 정복에 나선 한류왕자 정일우의 첫 대만 팬미팅 ‘첫눈의 약속’이 티켓 판매 시작과 동시에 4분만에 전석을 매진시키는 저력을 과시했다.

 

중화권 첫 팬미팅인 ‘첫눈의 약속’은 12월 8일 대만 Neo Studio에서 진행되며 대만 현지에서는 티켓 오픈을 앞두고 새벽부터 예매 기계 7-eleven ibon에 줄을 서 예매하려는 팬들로 가득했다.

 

특히 정일우는 “중화권 첫 팬미팅이자 오랜 기간 이 시간만을 기다려준 팬들과 조금이라도 거리를 가까이 하고 싶다.”는 바람에서 당초 계획보다 규모를 줄여 600석으로 진행했다. 하지만 새벽부터 기다렸음에도 불구하고 4분만에 티켓 예매가 끝나자 당황한 팬들은 대만 공연 주최사에 추가 공연에 대해 문의하기도 했다.

 

대만 프로모터 관계자는 “정일우의 중화권 첫 팬미팅인만큼 해외 팬들의 문의와 뜨거운 반응은 예상대로4분만에 매진되는 기록으로 이어졌다. 티켓을 사지 못한 해외 팬들이 상당수여서 추가 공연에 대한 문의가 주말 이틀간 끊이질 않았고 팬들의 뜨거운 반응에 1회의 추가 공연을 확정하게 됐다. 2차 티켓 또한 무난한 매진이 예상된다. “고 전했다.

 

앞서 감성 충만한 대만 팬미팅 포스터 공개 후 중화권 첫 팬미팅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는 가운데 2차 팬미팅 티켓 오픈은 오는 9일 오후 12시 30분 7-eleven ibon을 통해 이뤄진다.

 

정일우의 중화권 첫 팬미팅인 ‘첫눈의 약속’은 오는 12월 8일 대만 Neo Studio에서 진행되며 1,200여명의 아시아 팬들과 함께한다.


<저작권자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출처기재하에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