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정려원, 스태프들에게 ‘배려 3종 세트’ 선물 “훈훈”

M 싸이프랜 0 2551
배우 정려원이 ‘드라마의 제왕’ 스태프들에게 세심한 배려가 돋보이는 선물을 해 화제다.

 
정려원은 바쁜 촬영 일정으로 고생하는 스태프 70여명을 위해 따뜻한 패딩 점퍼와 바디로션, 핸드크림을 선물했다. 정려원의 이 같은 통 큰 선물은 점차 추워지는 날씨 속에서 스태프들의 보온과 피부 보습까지 챙기는 세심함으로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한 현장 관계자는 “정려원은 방송 이후 더욱 빡빡해진 촬영 속에서도 항상 웃음을 잃지 않는 모습과 스태프들을 한 사람 한 사람 챙기는 훈훈한 모습으로 현장을 항상 따뜻하게 만들고 있다”고 전했다.

 
한국 드라마 제작 현실이라는 재미난 소재와 정려원, 김명민, 최시원 등 걸출한 배우들의 열연으로 매니아팬층 형성과 함께 시청률 상승세를 타고 있는 ‘드라마의 제왕’은 매 회 방송마다 시청자들과 언론의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웰메이드 드라마’ 라는 칭송을 받고 있다.

 
특히, 보조작가 이고은에서 얼떨결에 메인 작가가 되어버린 정려원의 뛰어난 캐릭터 표현력에 찬사가 쏟아지며 극 중 이고은의 성장담에도 기대가 모아지는 상황. 
 

현장에서는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따뜻하게 만들어주는 ‘난로 여배우’로, 브라운관에서는 시청자들을 유쾌하게 만드는 ‘작가 이고은’으로 드라마 안팎에서 맹 활약중인 정려원의 모습은 매주 월, 화 밤 9시 55분에 방송되는 SBS ‘드라마의 제왕’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출처기재하에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