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마의' 귀염둥이 막내 김소은, 선배들 귀여움 독차지!

M 싸이프랜 0 2178 0 0
<사진제공: 판타지오>

배우 김소은이 ‘숙휘공주’의 최대 무기인 귀여움으로 촬영현장의 비타민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MBC 월화드라마 '마의(극본 김이영 연출 이병훈, 최정규)'에서 짝사랑에 빠진 천방지축 숙휘공주 역을 완벽히 소화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김소은이 안방극장뿐만 아니라 촬영장에도 유쾌한 해피바이러스를 선사하며 촬영장의 활력소로 제 몫을 다하고 있는 것.

 
최근 조보아가 합류하기 전까지 촬영장의 막내를 담당했던 김소은은 함께 출연하는 선배 연기자들과 현장 스태프들에게 항상 밝고 싹싹하게 다가가는 것은 물론 시종일관 생기발랄한 표정과 애교 넘치는 모습으로 촬영에 임해 현장의 분위기를 한층 돋우고 있다는 후문이다.

 

김소은은 촬영이 있는 날이면 선배님들의 대기실을 돌며 차례로 인사를 한 후 촬영 막간을 이용해 선배들과 대기실에서 이야기 꽃을 피우거나 현장에서 장난스러운 셀카를 찍는 등 즐거운 분위기를 만들고 있다고. 특히 이 중 현재 ‘마의’에 함께 출연하고 있는 이순재와 김창완 등은 드라마 ‘천번의 입맞춤’에서도 김소은과 같이 호흡을 맞춘 바 있어 누구보다 김소은과 돈독한 선후배간의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는 후문.
 

드라마 관계자는 “촬영장에서 김소은은 활력소 같은 존재다. 김소은이 평소 애교가 없다고 하지만 항상 밝은 모습으로 선배 연기자들은 물론 촬영 스태프들 한 명 한 명에게도 인사를 잊지 않고 힘을 북돋아 주며 막내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덕분에 숨가쁘게 이어지고 있는 촬영 스케쥴에도 현장의 분위기가 항상 밝다”고 전했다.
 

한편 김소은은 드라마 '마의'에서 그 동안 사극에서 보여진 여느 공주들과는 다른, 사랑에 솔직해 더욱 더 사랑스러운 숙휘공주를 생동감 있게 그려내며 안방극장에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MBC 월화드라마 '마의'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출처기재하에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월간인기
최신기사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