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소식 > 연예소식
연예소식

내 딸 서영이, ‘서영의 비밀’ 알게돼 충격에 휩싸인 우재의 선택?

M 싸이프랜 0 2240
[사진제공: 화면캡처]

KBS 2TV 주말드라마 <내 딸 서영이>(극본 소현경 | 연출 유현기 | 제작 HB엔터테인먼트)에서 지난주, 드디어 주인공 서영(이보영)이 숨긴 비밀이 남편인 우재(이상윤)에 의해 밝혀지게 됐다.

 

지난 주 방송 말미에서 이삼재(천호진)의 가족사항을 확인하게 된 우재는 충격에 휩싸였다. 아내 서영의 명백한 거짓말을 제 눈으로 확인하게 되자, 서영이 아버지에 대한 언급을 최대한 회피해왔던 일들이 주마등처럼 지나가며 흩어진 그제야 퍼즐이 맞춰지는 듯 모든 상황들이 정리가 되자 우재는 뒤통수를 맞은 기분을 느꼈던 것.

 

철저히 서영을 믿고 사랑해왔던 우재는 아내가 자신을 속였다는 배신감도 충격적이지만, 서영의 성격상 자신이 이 사실을 알고 있음을 인지하게 될 그녀가 어떤 결정을 내릴지 또한 잘 알고 있기에 더욱 갈등이 깊어지며 싸늘하게 서영과 점점 거리를 두기 시작한다.

 

홈페이지 시청자 게시판에는 “지난 주 우재의 두 얼굴을 보게 된 것 같다” “우재의 그런(가족관계부를 떼보는 등의) 행동이 서영을 사랑하지 않아 믿지 못하는거 아니냐”는 시청자들의 의견과 “아내가 석연찮게 숨기기만 해왔는데, 당연한 것 아니냐” “사방에 적으로 둘러싸이게 될 서영에게도 기회를 줬으면” 등 팽팽한 의견 대립이 펼쳐지며 향후 우재가 어떤 선택을 내릴지에 관심이 쏠렸다.

 

누나 서영으로 인해 사랑하는 여자 미경(박정아)과의 생이별을 선택해야 하는 상우(박해진)의 이야기도 화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미경은 아무리 속였다해도 너무 단호하게 이별을 택한 상우의 태도가 납득할 수 없어 혼란에 빠진 채 이별을 부정하기에 이른다. 미경은 단지 상우가 미경의 집안에 대한 부담감과 거짓말에 마음이 상해있을 뿐, 사랑하는 진심 자체가 바뀐 것이 아닌 것 같으니 화를 풀라고 애걸하지만, 상우는 진짜 이유를 설명하지 못하고 미경에게 재차 이별을 확인시켜 줄 뿐이다.

 

이들 둘 사이에서 오해를 받게 된 호정(최윤영)만 고래싸움에 새우 등 터지는 격으로 난감한 상황에 처하고, 사랑하는 두 사람이 이별의 수순을 밟게 되는 것이 그저 안타깝다. 상우에 대한 지고지순 일편단심 짝사랑이 그의 행복을 빌어주는 것이라 믿는 호정은 상우-미경을 어떻게든 다시 엮어주려 하지만, 그런 호정에게 진퇴양난에 빠진 상우는 엄청난 제안을 하게 된다. 미경이 이별을 인정하고, 자신을 포기할 수 있도록 호정에게 요청한 S.O.S는 무엇일지 이번 주 방송되는 <내 딸 서영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화려한 카메오 출연으로도 화제를 낳았던 <내 딸 서영이>의 이번 주 토요일 방송분에 인기 아이돌 그룹 ‘비스트’의 멤버 양요섭이 출연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양요섭은 성재(이정신)의 기획사 연기선생이자 형수인 서영과 싱크로율 100%로 그의 마음을 사로잡은 은수(설현)와 극 중 절친한 오빠 동생이자 유명 아이돌 배우로 등장, 호흡을 맞췄다. 짧은 분량이지만 양요섭의 등장으로 인해 질투를 유발하며 성재를 자극하는 등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이 밖에도 이번 주 KBS 2TV 주말드라마 <내 딸 서영이>에서는 새롭게 합류하게 되는 배우 이일화가 등장하여 삼재(천호진)와 또 하나의 인연을 열어가기 위한 첫 대면이 이뤄지게 되고, 강순(송옥숙)은 우연히 경호(심형탁)네 들렀다가 가슴 짠한 장면을 목격하고는 타박을 주면서도 ‘어머니’로서 아들을 걱정하는 면모를 보여 경호를 감동시킬 예정이다.


<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이벤트·쿠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