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김새론-김아론, 잔혹 동화 속 주인공 변신!

M 싸이프랜 0 2068 0 0
명품 아역 김새론이 김아론과 함께 잔혹 동화 속 주인공으로 변신했다.

 

트루 프리미엄 멤버쉽 매거진 '헤렌' 12월호에서 김새론은 동생 김아론과 함께 'A TALE OF SISTERS'라는 컨셉으로 하이 주얼리 화보를 촬영, 론자매표 '장화, 홍련'을 완벽히 소화했다.

 

이번 화보에서 김새론과 김아론은 숲 속을 헤매다가 맛있는 음식과 진기한 주얼리가 가득한 마녀의 집에 들어선 두 자매의 모습을 표현해냈다. 패턴이 거의 없는 미니멀한 드레스에 비밀스러운 눈빛과 무표정한 얼굴을 한 두 사람의 모습은 반짝이는 티아라와 목걸이, 이어링과 팔찌, 반지 등과 대조를 이루고 있다.

 

영화 '바비'에서 두 자매의 엇갈린 운명을 연기하며 함께 호흡을 맞췄던 두 사람은 이날 화보 촬영에서도 컨셉을 정확히 이해하며 어른 못지 않은 표정 연기를 보였다.

 

특히 김새론과 김아론은 밝은 모습으로 촬영장 곳곳을 누비며 함께 장난을 치다가도 카메라 앞에만 서면 언제 그랬냐는 듯 신비스런 눈빛을 발산하며 표정 연기를 이어가 스태프들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

 

잔혹 동화 속 주인공으로 변신한 김새론과 김아론의 하이 주얼리 화보는 트루 프리미엄 멤버쉽 매거진 '헤렌' 12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월간인기
최신기사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