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시크릿 교통사고, “빠른 회복 최우선” 활동 잠정 중단 결정

M 싸이프랜 0 2714 0 0
시크릿을 태운 승합차가 빙판길에 미끄러지면서 전복되는 사고로 인해 시크릿이 활동 잠정 중단을 결정했다.

 

지난 11일 새벽 2시경, 시크릿이 방송 녹화 일정을 마치고 귀가하던 중 성산대교 남단의 커브길에서 시크릿을 태운 승합차가 빙판길에 미끄러져 가드레일을 들이받고 도로 아래로 떨어지며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에 징거는 갈비뼈에 금이 가고 폐에 멍이 들어 전문의 소견으로 4주 진단을 받고 현재 입원 중이며, 평소 왼쪽 무릎 관절이 안 좋았던 전효성과 타박상 진단을 받은 송지은, 한선화, 그리고 운전을 담당했던 매니저에게는 병원 측에서 휴식을 권고한 상황이다.

 

시크릿은 지난 4일 신곡 ‘토크 댓(TALK THAT)’을 발표하고 막 활동을 시작했지만 이번 사고로 인해 지속하는 것이 어렵다고 판단, 소속사 측은 일단 잠정적 활동 중단을 결정했다. “멤버들의 건강이 최우선이다”고 거듭 강조한 소속사는 “교통사고는 휴유증이 무서운 만큼 멤버들의 빠른 회복에 초점을 맞추고, 향후 활동은 멤버들의 회복 정도에 따라 유동적으로 재개하는 것을 고려하겠다”고 전했다.

 
<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월간인기
최신기사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