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전우치, 김갑수-이희준-유이,카리스마 3인방’의‘반전 다정샷’공개!

M 싸이프랜 0 1998 0 0
[사진제공: 초록뱀 미디어]

김갑수, 이희준, 유이는 KBS 수목드라마 ‘전우치’(극본 조명주/연출 강일수/초록뱀 미디어 제작)에서 각각 악의 주동자 마숙, 무연의 마음을 얻기 위해 전우치를 끊임없이 죽이려는 강림, 마숙의 미혼술에 걸려 웃음을 잃은 무연 역을 맡아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를 이끌어나가고 있다.


무엇보다 극중 무표정, 웃음기 없는 진지한 모습을 보여 왔던 ‘무표정 카리스마 3인방’이 활짝 미소 짓고 장난치는 등 그동안 목격할 수 없었던 훈훈한 모습이 포착되면서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는 것. 김갑수를 중심으로 양쪽에 선 유이, 이희준의 모습이 보는 이들로 하여금 행복하게 미소 짓게 만들고 있다.


세 사람의 ‘절친 인증샷’은 평소 세 사람이 다정하게 이야기를 나누며 즐겁게 장난치는 모습을 지켜보던 스태프가 “지금 이 모습이 너무 좋다”라고 제안하면서 자연스럽게 이루어졌다. 유이는 김갑수의 팔짱을 끼며 특유의 매력으로 애교를 부리는가 하면, 깜찍한 표정과 미소로 현장에 있던 남자 스태프들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유이의 애교에 옆에 있던 김갑수의 입가에는 웃음이 끊이지 않았고, 이희준 역시 특유의 웃음소리를 내며 호탕하게 웃음 지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하면 김갑수는 사극 촬영이 익숙하지 않은 이희준과 유이를 위해 분위기를 주도하며 분위기메이커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김갑수가 유쾌하게 분위기를 띄우면, 이희준과 유이가 서로 농담을 건네며 훈훈한 분위기를 이어가고 있는 것.


제작사 초록뱀 미디어 관계자는 “세 사람은 극중에서만 무표정 한 것뿐이지 사실은 정말 웃음이 많다”며 “촬영이 시작되면 살벌한 분위기를 이어가다가도 OK 사인이 떨어지면 언제 그랬냐는 듯 해맑은 미소와 부드러운 목소리로 촬영장 분위기를 바꾸고 있다. 드디어 홍길동 지도의 비밀을 풀게 된 세 사람이 앞으로 어떤 스토리를 풀어갈 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는 자신이 전우치라는 정체를 고백하는 차태현의 말을 듣고 모든 사실을 알게 된 백진희가 분노하는 모습이 그려져 극의 긴장감을 더했다. 또한 차태현에게 충성맹세를 다짐했던 성동일이 ‘오천냥’ 때문에 차태현을 배신하는 장면이 그려져 흥미를 고조시켰다. KBS 수목미니시리즈 ‘전우치’는 수, 목 오후 10시에 KBS 2TV에서 방송된다.


<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