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정겨운, 조윤희 저소득 가정 아동 아토피 1억 5천 만원 지원한다!

M 싸이프랜 0 1942 0 0
`nsp메디컬` 국내 최초 아토피치료 식약청 의약품 허가 받은 핵심기술로 치료하는 국내 유일한 곳

 

경찰청 산하단체인 한국청소년육성회(총재, 문헌일)는 지난 12월 27일(목) 17:00 NSP메디컬(대표, 김영욱)과 중구 수표동 소재 서울청소년수련관에서 “저소득층가정 아토피중증 청소년들에게 무료로 치료를 지원해 준다.”는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저소득층 가정 아토피중증 청소년 지원사업'은 2013년 1월부터 시작 연간 40여명의 시험지원을 시작으로 총 100명까지 지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1인당 치료비는 약 150만원이며 `NSP메디컬`에서 전액 지원한다.
 

치료 기간은 3개월로서 치료 대상자 선발은 육성회 서울지역 31개 지구회 등에서 저소득층가정 아토피중증 청소년을 육성회와 NSP메디컬이 공동으로 심사한 후 치료를 하게 된다.
 

NSP메디컬은 국내 최초로 아토피 치료제의 임상 3상에 통과했고 최근 2012년 11월 1일 식약청으로부터 아토피 전문의약품으로 공식허가를 받은  (주)바이오피드(대표,박두진)의 모든 프로그램을 제공받을 수 있는 곳으로 아토피 치료제 허가를 받은 핵심 기술로 치료를 받을 수 있는 국내 유일한 곳이다.
 

NSP메디컬의 김영욱 대표는 “아토피는 가정파괴범이라 불릴 만큼 환자는 물론 가족들에게도 큰 고통을 주며 겪어보지 않은 사람은 그 고통을 알 수 없을 것"이라며 아토피 중증 환자들의 어려움을 표현했다. 또 "이번 지원사업은 일반적으로 비싼 아토피 치료비 문제로 저소득층 자녀들이 아토피 관리를 제대로 받지 못하는 현실을 착안하여 가장 빠르고 효과적인 ‘NSP 아토피 집중케어 프로그램’을 적용할 것이며 단기간 내에 치료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밝혔다.
 

문헌일 육성회 총재는 “이들 청소년들이 아토피가 완치되어서 보다 밝은 모습으로 희망찬 미래를 꿈꾸게 되기를 바란다."며 “이번 `저소득층 가정 아토피중증 청소년 지원사업'이 치료 만족도와 반응을 지켜보며 더 많은 저소득층 환자들이 지원 받을 수 있는 방법을 찾겠다." 며 이번 아토피 지원사업에 대한 기대를 나타냈다.

 

경찰청 산하 단체인 청소년 육성회는 인기 배우인 정겨운과 조윤희가 지난해부터 홍보 대사로 활동하고 있다.

 

(사)한국청소년육성회는 지난 1964. 9. 11 설립, 전국에 100여개 지구회의 40,000여명의 회원이 있다.

 

주요 사업은 경미한 죄를 범한 청소년(만9세-만19세)은 교육을 받으면 처벌수위를 낮추어주는(선도조건부처벌 면제) ‘사랑의 교실’ 운영과 학교폭력예방활동,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 운영, 사이버상 청소년유해음란물 모니터링 활동, 건전졸업식문화정착을 위한 활동, 가출청소년에 대한 상담, 소년소녀가정 등 저소득층가정 청소년에 대한 장학사업, 명예경찰소년단활동 지원, 청소년국제교류, 청소년지도자육성 및 선도 활동 등의 사업을 해오고 있다.


<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