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여반장의 귀환! 주상욱, 'TEN' 시즌 2로 상반기 브라운관 컴백!

M 싸이프랜 0 2654 0
<사진 제공: 마리끌레르, 메이딘 엔터테인먼트>

'괴물 잡는 괴물 형사’ 주상욱이 안방극장에 컴백, ‘TEN’의 명성을 재현한다.

 

지난해 방영 당시 최고 시청률 3.91%를 기록하며 케이블 드라마 대상을 차지했던 OCN 드라마 '특수사건전담반 TEN’의 시즌2(연출 이승영)가 본격적인 촬영을 앞두고 시청자들을 만날 준비에 들어간다.

 

시즌 1에서 피도 눈물도 없는 냉정한 캐릭터 여지훈 반장으로 드라마 인기의 견인차 역할을 했던 주상욱이 시즌2에서도 여전히 사건의 열쇠를 쥐고 있는 여지훈 반장으로 분해 전편을 능가하는 긴장감과 스릴을 고스란히 이어갈 전망이다.

 

‘TEN’은 특히 지난 시즌 마지막 회에서 범인의 정체가 끝내 밝혀지지 않은 채 종영돼 시즌2 제작을 기대케 했던 터라 이번 새로운 시즌에서는 주상욱과 범인이 어떤 모습으로 마주하게 될지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기대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TEN’ 시즌 2 촬영을 앞둔 주상욱은 "전편을 통해 보내주셨던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에 힘입어 다시 시즌2로 인사 드리게 됐다. 여지훈을 다시 만날 생각에 벌써부터 가슴이 뛰기 시작한다. 더욱 업그레이드 된 괴물 형사 여지훈의 모습을 기대해주시길 바란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드라마 '특수사건전담반 TEN'은 검거 확률 10% 미만의 강력 범죄를 파헤치는 특수사건전담반의 활약을 그리며 '한국형 웰메이드 범죄 수사극의 신기원'이라는 극찬을 받은 작품. 주상욱 외에도 전편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던 김상호, 조안 등이 그대로 출연할 예정이라 다시금 특수사건전담반의 활약이 기다려지고 있다.

 

주상욱의 귀환으로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OCN 드라마 '특수사건전담반 TEN 시즌 2’는 오는 2월 중순 경 첫 촬영에 돌입해 시청자들을 찾아 올 예정이다.


<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인기
인기 영상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