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연예 > 연예
연예

‘엄마가 뭐길래’ 김서형, 악녀 이미지 말끔히 벗었다!

M 싸이프랜 0 3092 0 0
배우 김서형이 데뷔이래 도전한 첫 시트콤 연기에 청신호를 밝히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9일 첫 방송된 MBC 새 일일시트콤 '엄마가 뭐길래(극본 장용민, 손근주 연출 강영선, 이지선)'에서 나문희의 둘째 딸 ‘박서형’ 역을 맡은 김서형이 맛깔 나는 코믹연기로 첫 방송 만에 안방극장을 포복절도케 한 것.

 

이날 첫 방송에서는 극중 서형과 그의 남편 승수(류승수)가 사업에 실패한 것을 숨기고 인테리어 공사를 핑계로 한 달 째 친정인 문희네 집에 얹혀살고 있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조카 새론(김새론 분)의 방을 쓰면서도 마치 자기 집처럼 태연하고 편하게 생활하던 서형과 승수는 이내 고교 동창이자 시누인 미선(박미선)에게 전입신고 사실을 들키지만 서형은 오히려 "솔직히 여기가 너희 집도 아니고 우리 엄마 집이다”며 뻔뻔스럽게 행동해 급기야 미선과 머리채를 잡고 싸우는 장면까지 연출했다.

 

그간 ‘아내의 유혹’, ‘자이언트’, ‘샐러리맨 초한지’ 등 수 많은 작품에서 주로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시청자들에게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였던 김서형은 이번 작품을 통해 천성이 낙천적이고 밝으면서도 철없고, 걱정 없고, 위기감조차 없는 성격을 지닌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 데뷔 이래 최고의 이미지 변신을 꾀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전작에서 보여준 하이톤의 격양된 어조가 아닌, 눈치 없는 어른아이의 능청스런 말투와 행동은 지금껏 시청자들이 보아왔던 김서형의 모습과는 완벽히 대조를 이뤄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김서형 악녀 이미지 강했는데 오늘 보니 진짜 웃김. 앞으로 이 시트콤 본방 사수!”, “이렇게 재미있고 유쾌한 분인지 몰랐어요! ‘엄마가 뭐길래’ 대박 예감!”, “오늘 방송 보면서 김서형 때문에 빵빵 터짐! 코믹 연기 제대로 만나신 듯~” 등의 열띤 반응을 보이고 있다.

 

김서형의 신선한 코믹연기뿐만 아니라 굵직한 배우들의 다채로운 캐릭터, 앞으로 전개될 유쾌한 에피소드 등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시트콤 ‘엄마가 뭐길래’는 첫 회 만에 산뜻한 출발을 했다는 호평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김서형이 첫 시트콤 연기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MBC 일일시트콤 ‘엄마가 뭐길래’는 첫 회 시청률 6.6%(AGB닐슨미디어 리서치 전국기준)를 기록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매주 월~금요일 오후 7시 45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출처기재하에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월간인기
최신기사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