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소식 > 영화소식
영화소식
 

'살인의뢰', 김상경, 김성균, 박성웅 힘찬포부 밝히며 첫촬영 돌입

M 싸이프랜 0 1494
대한민국 대표 연기파 배우 김상경, 김성균, 박성웅의 만남으로 제작단계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살인의뢰>가 5월 15일(목) 성공적인 첫 촬영에 들어갔다.

[제공/배급: 씨네그루㈜다우기술 | 제작: ㈜미인픽쳐스 | 감독: 손용호 | 주연: 김상경, 김성균, 박성웅]

김상경, 김성균, 박성웅 힘찬 포부 밝히며 첫 촬영 돌입!
<살인의뢰> 3개월 간의 촬영 대장정 시작!   

연기력과 개성, 흥행성까지 겸비한 세 남자배우들의 카리스마 대격돌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살인의뢰>가 5월 15일(목) 크랭크인, 본격적인 첫 발을 내디뎠다. <살인의뢰>는 연쇄살인범에게 여동생을 잃은 형사와 아내를 잃은 평범한 남자의 극한의 분노가 빚어내는 복수를 그린 영화이다.

영화 <살인의뢰>는 구리에 위치한 한 경찰서에서 연쇄 실종사건의 단서를 쫓는 형사 태수(김상경)와 기석(조재윤)의 출동 장면을 시작으로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 잇단 연쇄 실종사건 발생으로 강력계 형사들의 다급하고 답답한 마음을 담은 무거운 분위기의 장면이었지만, 김상경과 조재윤은 현장 분위기를 시종일관 화기애애하게 이끌며 기분 좋게 첫 촬영을 마쳤다는 후문이다. 

극악무도한 연쇄살인범 강천(박성웅)에게 여동생을 잃은 형사 태수로 분해 더욱 짙어진 내면 연기를 선보이는 김상경은 첫 촬영에서 베테랑 형사 특유의 여유와 카리스마를 유감없이 보여줬다. 

그는 “<몽타주>로 한 번 만났던 스탭들이 많아 유연하게 첫 촬영을 끝냈다. 비 오는 씬이 첫 장면이었는데 실제로 비도 내려주고 여러모로 우리 영화가 잘 될 것만 같다. 화이팅"이라며 기분 좋은 소감을 전했다. 

<용의자>, [구가의 서], [기황후]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로 주목 받았던 조재윤은 태수를 돕는 후배 형사 기석 역을 맡아 남다른 존재감을 발휘했다. 그는 “기석 역을 맡았는데 감회가 남다르다. 첫 촬영이라 긴장을 많이 했지만 재미있게 촬영했고 즐거운 추억이 될 것 같다. <살인의뢰> 대박 났으면 좋겠다.”며 영화에 임하는 남다른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사랑하는 아내를 잃은 승현 역의 김성균과 지독한 연쇄살인마 강천 역의 박성웅도 촬영 합류를 앞두고 소감을 전했다. 김성균은 “대본이 재미있어서 이대로 해낼 수만 있다면 굉장히 좋은 작품이 나오지 않을까 한다. 선배님들이 맡은 역할들도 너무 멋있는 인물들이라 기대가 된다.”며 기대감을 전했다. 

박성웅은 “강천은 대사보다는 몸으로 보여주는 연기가 많아 현장에서 비로소 완성되는 캐릭터다. 빨리 현장으로 가고 싶다.”며 떨리는 마음을 밝혔다. 

김상경, 김성균, 박성웅은 물론 윤승아, 조재윤, 김의성, 기주봉 등 개성 넘치는 연기파 배우들이 가세해 극의 풍성함을 더할 영화 <살인의뢰>는 여름까지 촬영을 이어나갈 것이다.

크랭크인을 시작으로 힘찬 첫 발을 내디딘 영화 <살인의뢰>는 실력파 배우들의 만남으로 기대감을 고조시키는 가운데 올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영화정보]
제       목     살인의뢰
제공 / 배급   씨네그루㈜다우기술
제       작     ㈜미인픽쳐스
감       독 손용호
출       연 김상경, 김성균, 박성웅, 윤승아, 조재윤, 김의성, 기주봉

<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이벤트·쿠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