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영화 > 영화
영화
 

탐정리턴즈, 사랑합니다~ 관객님♥ 권상우 X 성동일 몸 날린(?) 인증샷 공개

M 싸이프랜 0 98
관객들의 꾸준한 입소문을 타고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탐정: 리턴즈>가 전편 <탐정: 더 비기닝>의 최종 스코어를 넘어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출구 없는 매력으로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탐정: 리턴즈>가 6월 30일(토) 오후 6시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기준 누적 관객 수 2,626,344명을 동원하며 전편 <탐정: 더 비기닝>의 최종 스코어 2,625,683명을 돌파했다.

영화 <탐정: 리턴즈>는 셜록 덕후 만화방 주인 ‘강대만’(권상우)과 레전드 형사 '노태수'(성동일)가 탐정사무소를 개업, 전직 사이버수사대 에이스 '여치'(이광수)를 영입해 사건을 파헤치는 코믹범죄추리극.

개봉 3주차에도 ‘형보다 나은 아우’라는 관객들의 극찬과 입소문이 이어지며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는 <탐정: 리턴즈>의 스코어 기록 경신은 전편 <탐정: 더 비기닝> 보다 빠른 속도로, 300만 돌파 또한 목전에 둔 <탐정: 리턴즈>의 식지 않는 흥행 열기에 더욱 깊은 의미를 더한다.

여기에 <탐정: 리턴즈>의 권상우, 성동일은 <탐정: 더 비기닝>의 최종 스코어를 뛰어넘은 것을 누구보다 기뻐하며 관객들에게 감사 영상을 전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앞서 100만, 200만 돌파 공약 인증 영상에서도 권상우는 푸시업을, 이광수는 가발을 쓰고 줄넘기를 하는 재치 넘치는 모습으로 영화만큼 유쾌한 웃음을 자아낸 바 있다.

이번에 공개된 영상에는 먼저 권상우가 손글씨로 ‘탐정 262만 돌파! 300만 go go!’라고 쓴 판넬을 든 인간 뜀틀을 단숨에 뛰어넘어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 성동일 역시 손글씨로 ‘262만! 넘었습니다’라고 쓴 <탐정: 리턴즈> 티셔츠를 입고 등장해 <탐정: 더 비기닝>의 포스터 판넬을 신중하게 넘어서며 권상우와는 상반된 연륜(?)이 느껴지는 조심스러움으로 폭소를 유발한다.

이렇듯 두 배우는 전편에 이어 흥행 질주를 달리고 있는 <탐정: 리턴즈>의 거침없는 행보에 기쁨을 감추지 못하며 관객들에게 감사를 전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1편보다 나은 속편은 없다는 속설을 완벽히 깨부순 <탐정: 리턴즈>는 믿고 보는 시리즈로 존재감을 드러내 흥행 열기를 더하고 있다.

전편의 스코어를 제치며 ‘형보다 나은 아우’의 저력을 증명한 영화 <탐정: 리턴즈>는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The movie "Detective: Returns", which continues to be a long-term hit with the consistent word of mouth of the audience, focuses on the final score of <PI: The Biggest Ning>.

The movie "Detective: The Return", which has been continuing its long-term popularity with the charm without the exit, was held at 6:00 pm on Saturday, June 30, 2006, and the total number of 2,626,344 people based on the Integrated Screening Network Exceeding the score of 2,625,683.

The movie "Detective: Returns" is a comic crime that explores the incident by recruiting former Cybercrime ace "Yechi" (Lee Kwang-soo), a detective office opened by Sherlock Deok- A thriller.

The score record of "Detective: Returns", which runs through the box office, is followed by the praise and word of mouth of the audience who are called "better brother than brother" It also adds a deeper meaning to the enthusiasm of "Detective: Let's" that I put before my eyes.

Here, Kwon Sang Woo and Seong Dong Il of <Detective: Returns> are delighted by the fact that they surpassed the final score of <Detective: The Big Beginning>, and they give thanks to the audience and catch their eyes.

Kwon Sang-woo is pushing up and Kwang-soo Lee is witty with wig and rope-jumping.

In this video, Kwon Sang-woo first handed over the detective '262 million! 3 million go go! ', And the human vault with the panel written at once.

Seongdongil is also a handwritten '262 million! I came over wearing a <Detective: Rejects> T-shirt that I wrote over "The Detective: Rejects" and carefully overtook the poster panel of <Detective: The Big Beginning>, causing a fuss with carefulness.

The two actors are not happy to see the unexpected movements of the <Detective: Let's> which is running the box office after the first episode, and give thanks to the audience and concentrate their attention.

<Detective: Let's See> is a series that believes that there is no sequel that is better than the first, and it shows presence and adds more enthusiasm to the show.

The movie "Detective: Let's" is a praiseworthy performance in the theater, which proves the power of 'Awo than brother' over the score of the first part.

観客たちの安定した口コミで長期興行を続けている映画<探偵:リターンズ>が全編<探偵:ザビギニング>の最終的なスコアを越えて注目を集中させる。

出口のない魅力で長期興行を続けている映画<探偵:リターンズ>が6月30日(土)午後6時映画振興委員会統合コンピュータ・ネットワーク基準、累積観客数2,626,344人を動員し前編<探偵:ザビギニング>の最終スコア2,625,683人を突破した。

映画「探偵:リターンズ>はシャーロックオタ漫画喫茶のマスター」ガンデマン」(クォン・サンウ)とレジェンド刑事」ノテス」(ソン・ドンイル)が探偵事務所を開業、転職サイバー捜査隊のエース」キリギリス」(イ・グァンス)を迎え入れて事件を暴くコミック犯罪推理劇。

封切り3週にも「型よりも弟」という観客の絶賛とうわさが続き、興行街道を走っている<探偵:リターンズ>のスコア記録更新は前編<探偵:ザビギニング>より速い速度で、300万人突破また、目前にした<探偵:リターンズ>の冷めない興行熱気にさらに深い意味を加える。

ここで<探偵:リターンズ>のクォン・サンウ、ソン・ドンイルは「探偵:ザビギニング>の最終的なスコアを超えたことを誰よりも喜んで観客に感謝の映像をお届けして目をひきつける。

先に100万、200万突破公約認証映像でもクォン・サンウは、プッシュアップを、イ・グァンスはかつらをかぶって縄跳びをする気の利いたあふれる姿で映画だけ愉快な笑いをかもし出したことがある。

今回公開された映像には、まず、クォン・サンウが手書きで「探偵262万突破! 300万go go!」と書いたパネルを持った人間跳び箱を一気に飛び越えて笑いをかもし出す。

続いてソン・ドンイルも手書きで「262万!超えた」と書いた<探偵:リターンズ> Tシャツを着て登場し、<探偵:ザビギニング>のポスターパネルを慎重に越えクォン・サンウとは相反する年輪(?)が感じられる慎重さに爆笑を誘発する。

このように二人の俳優前編に続いて興行疾走を走っている<探偵:リターンズ>の止められない動きで喜びを隠せず、観客に感謝の意を伝え、注目を集中させる。

1編より良い続編はない俗説を完全に破っ衝突<探偵:リターンズ>は信じ見るシリーズで存在感を表わし興行熱気を増している。

前編のスコアを抜いて「型よりも弟」の底力を証明した映画「探偵:リターンズ>は劇場で絶賛上映中だ。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시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