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허스토리' 김희애, 패션 미디어 엘르와 함께한 블랙&화이트 화보 공개

홈 > 화보 > 화보
화보

영화 '허스토리' 김희애, 패션 미디어 엘르와 함께한 블랙&화이트 화보 공개

M 싸이프랜 0 1476 0
영화 <허스토리>에서 진심을 담은 연기를 펼친 배우 김희애가 패션 미디어 <엘르>와 함께 한 화보가 공개됐다. 

블랙&화이트의 심플한 의상들을 입고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김희애는 마치 연기를 펼치듯 감성적인 눈빛과 몰입된 모습으로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영화 속에서 복고풍 정장을 입고 ‘걸크러쉬’ 매력을 드러낸 그는 이번 화보에서도 화이트 수트를 입고 아름다운 카리스마를 드러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인생과 연기에 대한 소탈하면서도 ‘내공’ 깊은 답변을 접할 수 있었다.

<허스토리>에 대한 감상을 묻는 질문에 “할머니들이 얼마나 연약한 존재인가요. 그런 분들이 일본 재판장에 서서 자신을 드러내고 그처럼 당당하게 싸우셨다는 것. 그 배경, 그 이야기 안에 있는 게 너무 좋았어요.”라고 말했다.

35년간 배우로서 살아온 김희애의 ‘허스토리’에서 가장 영광스러운 순간을 꼽는 질문에는, “그 모든 것이요. 과거에는 안 좋았던 순간마저도. 실패하지 않은 성공한 사람이 어디 있나요? 둘 다 동반되어야 하는 거고, 저도 크고 작은 저만의 실패와 성공이 있었어요.”라고 답했다.   

배우 김희애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7월호와 <엘르> 웹사이트 (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자료제공 = 엘르)

A picture with actress Kim Hee-a who made a heartfelt performance in the movie <Husory> with fashion media <El> was released.

In this drama, wearing a simple costume of black & white, Kim Hee Ae has impressed the staff with his emotional eyes and immersed appearance as if acting like a smoke. In the film, wearing a retro suit and showing the charm of 'Girl Crush', he also showed a beautiful charisma wearing a white suit in this picture.

In the interview that was taken after the filming, I was able to get deep answers about 'life' and 'acting'.

Asked about the impression of "Hearstory", "How frail are the grandmothers. Those who stood at the Japanese judge and showed themselves and fought like that. The background was so good that I was in the story. "

The most glorious moment in Kim Hye-ae's "Hursty", who has lived as an actor for 35 years, is, "All that. Even the worst moments in the past. Where is the unsuccessful person? Both were supposed to be accompanied, and I had my own big and small failure and success. "

More pictures and interviews with actress Kim Hee-ae can be found at the <el> July and <elle> website (elle.co.kr). (Source: Elle)

映画「ホストーリー>で本気を込めた演技をした俳優キム・ヒエがファッションメディア<エル>と一緒にした画報が公開された。

ブラック&ホワイトのシンプルな衣装を着て行われた今回のグラビアでキム・ヒエは、まるで演技を展開したように感性的な目つきと没入された姿でスタッフたちの感心をかもし出した。映画の中でレトロスーツを着て「ガールクラッシュ」の魅力を現した彼は今回の画報でもホワイトスーツを着て、美しいカリスマを表わした。

撮影後続いたインタビューでは、人生と演技に対する気さくながらも「内面」深い答えを接することができた。

<ホストーリー>の感想を問う質問に、「おばあちゃんがどのよう柔らかい存在ですか。そんな方が日本裁判長に立って自分を表わし、そのよう堂々と戦うくださったもの。その背景には、その話の中にあるのがとても良かった。」と述べた。

35年間俳優として生きてきたキム・ヒエの「ホストーリー」で最も輝かしい瞬間を挙げる質問には、「そのすべてのであろう。過去には良くなかった瞬間さえも。失敗していない成功した人がどこにありますか?両方伴う必要があるだろうし、私も大小私だけの失敗と成功がありました。」と答えた。

俳優キム・ヒエのより多くの写真集とインタビューは「エール> 7月号と「エル>ウェブサイト(elle.co.kr)で会ってみることができる。 (資料提供=エル)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서브 커뮤니티
dk온라인
철권7
유머갤러리
인기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