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화보 > 화보
화보

프리스트 연우진, 신비롭고 진중한 분위기 담은 마리끌레르 화보와 인터뷰 공개

M 싸이프랜 0 122 0
드라마 <프리스트>에서 구마 사제를 연기하며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배우 ‘연우진’의 화보와 인터뷰가 <마리끌레르> 12월호에서 공개되었다.
 
배우 연우진은 신비롭고 진중한 분위기를 화보에 담으며 새로운 느낌을 선보였다.

 또한 인터뷰를통해 ‘지난 1년간 해온 작품을 돌아보면 변화를 위한 노력을 많이 했다.’며 ‘작품을 만나고 그로 인해 사람들과 함께 작업한다는 사실이 굉장히 운명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늘 매순간 무언가를 깨닫고 싶다.’며 ‘나만의 수영 영법으로 완벽하게 헤엄치기보다는 완주하는 게 목표’ 라고 자신의 연기 철학에 대해서도 진솔하게 밝혔다.
 
한편, ‘연우진’이 신념과 책임감이 강하고 말보다 행동이 앞서는 구마 사제 ’오수민’ 역을 맡은 드라마 <프리스트>는 토요일과 일요일 오후 10시 20분에 OCN에서 방영된다.
 
그만의 철학이 있기에 앞으로의 연기 활동이 더 기대되는 배우 ‘연우진’의 더 많은 화보는 <마리끌레르> 12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 (www.marieclairekorea.com)에서 만나볼 수 있다.

In the drama <Priest>, an interview with a pictorial picture of the actor "Yeo Woo Jin", who is showing a new appearance by acting as a Kuma priest, was unveiled at <Marie Claire> December issue.
 
Actor Yeon Woo-jeong displayed a mysterious and thoughtful atmosphere in his picture.

 I also interviewed, "Looking back at the work I have done over the past year, I made a lot of effort to make changes," he said. "It is a very fateful thing to see works and work with people there."

He also expressed his own philosophy of acting, saying, "I always want to realize something every moment," and "I aim to finish rather than swim perfectly in my own swimming style."
 
On the other hand, the drama <Priest>, which plays the role of Osuma Minoru Kuma, who has a strong belief and responsibility, and who takes action more than words, will be aired on OCN at 10:20 pm on Saturday and Sunday.
 
More pictures of the actor, Yeon Woo Jean, which is expected to perform in the future due to his philosophy, can be found in the December issue of Marie Claire and on the Marie Clair website (www.marieclairekorea.com).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인기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