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화보 > 화보
화보

볼빨간사춘기, 일상이 여행이 되는 쎄씨 CeCi 7월호 화보 공개

M 싸이프랜 0 73
볼빨간사춘기가 <쎄씨> 7월호에서 감각적인 화보를 선보였다.

친구와 함께 떠난 여행을 콘셉트로 편안하고 캐주얼한 룩을 소화하며 일상이 여행이 되는 순간을 촬영을 통해 자연스럽게 담아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이번 앨범은 준비하면서 “처음으로 가져본 긴 공백기만큼 음악에 대한 확신보다 걱정이 앞섰지만 지금까지 저희의 음악이 생각보다 훨씬 많은 사랑을 받았잖아요.

그래서 사람들이 좋아할 만한 음악을 만들어볼까라는 생각을 하기도 했어요. 그런데 다시 돌아보니 그래도 저희가 자기만의 음악을 할 때 제일 좋아해주셨던 것 같더라고요. 그래서 이번에는 쓰고 싶은 거 더 많이 쓰고, 하고 싶은 거 더 많이 해봤던 것 같아요.” 라고 답했다.

이외에도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추천하는 플레이 리스트, 우지윤이 여행 갈 때 꼭 챙기는 필수 아이템 등 여행과 관련된 소소한 인터뷰도 확인할 수 있다.

누구나 살아가면서 느끼는 감정이나 마주치는 보통의 이야기를 자신들만의 음악으로 담고 싶다는 볼빨간사춘기의 인터뷰와 화보는 <쎄씨> 7월호와 쎄씨 디지털(www.ceci.co.kr)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 제공=쎄씨)

The adolescent teen showed a sensational picture at the <CeCi> July issue.

The concept of a trip that I left with my friends made me relaxed and casual. I took pictures of the moments of everyday life through photography.

In the interview that accompanied the photo shoot, we prepared this album and said, "We were more worried than the conviction of music as long as the first blank space, but until now our music has received much more love than we thought.

So I thought about making music that people would like. But then again, it seemed that we liked it the most when we played our own music. So this time, I think I've done more to write and more to write. "

In addition, a playlist recommended by Ahn Ji-young, who is a hot-tempered teenager, and a must-have item to take care of when traveling on Wuji Yun can also be seen in small interviews related to travel.

Interviews and pictures of hot-tempered adolescents who want to include their feelings and feelings in their own music can be found at the <CeCi> July issue and at the "CeCi Digital" (www.ceci.co.kr). (Photo courtesy = Cece)

ボルパルガン思春期が<セーシー> 7月号で感覚的なグラビアを披露した。

友達と一緒に離れた旅行をコンセプトに、快適でカジュアルなルックを消化して、日常の旅になる瞬間を撮影を通じて自然込めた。

画像の撮影と一緒につながったインタビューでは、今回のアルバムは、準備しながら、「初めて持った長い空白期ほど音楽に対する確信より心配が上回ったが、今まで私たちの音楽が思ったよりもはるかに多くの愛を受けたでしょう。

だから、人々が好むほどの音楽を作ってみようかという考えをしたりしました。ところが戻ってみると、それでも私たちは、自分だけの音楽をするとき一番好きいただいたようなことですよ。そこで今回は、書きたいだろもっと書き、したいこともっとみたようです。」と答えた。

他にもボルパルガン思春期アン・ジヨンが推薦するプレイリスト、宇治の艶旅行に行くとき、必ず取りまとめる必須アイテムなど旅行に関するわずかなインタビューも確認することができる。

誰生きていきながら感じる感情や出会う通常の話を自分たちだけの音楽で盛り込んたいボルパルガン思春期のインタビューと写真は<セーシー> 7月号とセーシーデジタル(www.ceci.co.kr)で会うことができる。 (写真提供=セーシー)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