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일정 > 일정
일정

드웨인 존슨의 스카이스크래퍼, 7월12일 IMAX 개봉 확정..메인 포스터 & 2차 예고편 최초 공개

<분노의 질주> 드웨인 존슨과 <샌 안드레아스> 제작진의 귀환으로 화제를 집중시키고 있는 올여름 단 하나의 재난 액션 블록버스터 <스카이스크래퍼>가 7월 12일 개봉 확정과 함께 메인 포스터와 2차 예고편을 최초 공개했다.

할리우드 최고의 액션배우 드웨인 존슨의 재난 액션 블록버스터 <스카이스크래퍼>가 메인 포스터와 2차 예고편을 최초 공개하면서 올여름 극장가 평정을 예고하고 있다.

<스카이스크래퍼>는 세계 최고층 빌딩에서 역대 최악의 테러가 만든 사상 최대의 재난으로 드웨인 존슨의 불꽃같은 분노를 그린 재난 액션 블록버스터.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화염에 휩싸인 세계 최고층 빌딩이라는 위태로운 상황 속에서도 필사적으로 매달려 있는 드웨인 존슨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아찔한 높이의 세계 최고층 빌딩을 배경으로 역대급 테러가 만든 사상 최대의 재난을 막을 수 있는 단 한 사람, 드웨인 존슨의 긴박한 표정은 압도적인 긴장감을 선사한다.

이번에 최초로 공개된 2차 예고편은 이제껏 재난 액션 블록버스터에서 볼 수 없었던 아찔한 스케일과 역대급 스펙터클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단숨에 눈길을 사로잡는 세계 최고층 빌딩 ‘펄’의 아름다운 외관과 최첨단 시설은 <스카이스크래퍼> 속 테러가 얼마나 거대한 재난이 될지 실감케 한다.

또한, 가족을 구하기 위해 다시 재난 속으로 들어가야 되는 전직 FBI 최고 요원 드웨인 존슨의 아이러니한 상황은 앞으로 펼쳐질 스토리에 대한 호기심을 높인다.

특히, 끊임없이 계속되는 위험한 상황 속에서 누구의 도움도 없이 홀로 재난 현장을 누비는 드웨인 존슨과 가족들의 모습은 예고편만으로도 짜릿한 긴장감을 유발한다. 여기에 어떤 위험한 순간 속에서도 위트를 잃지 않는 드웨인 존슨 특유의 매력은 관객들에게 큰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세계 최고층 빌딩의 사상 최대의 재난을 그린 메인 포스터와 2차 예고편을 최초 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올여름 단 하나의 재난 액션 블록버스터 <스카이스크래퍼>는 7월 12일 개봉 예정이다.

This summer, a single disaster action blockbuster, "Sky Scraper," which focuses on the return of Dwayne Johnson and the crew of "San Andreas", will be released on July 12 and will feature the main poster and the first trailer To the public.

Hollywood actor Dwayne Johnson's disaster action blockbuster <Skyscraper> is unveiling the main poster and the second trailer for the summer this summer.

The skyscraper is the disaster action blockbuster of Dwayne Johnson's flame-like anger with the worst ever disaster ever made in the world's tallest building.

The main poster, unveiled at this time, attracts the attention of Dwyane Johnson, who is desperately hanging in the midst of the dangerous situation of being the world's tallest building surrounded by flames.

In particular, the impatient look of Dwayne Johnson, one of the world's tallest buildings in the world, that can prevent the worst disasters ever made by previous-generation terrorism, is overwhelming.

The first publicly released trailer amplifies expectations with stunning scale and spectacular spectacles that have never been seen before in disaster action blockbusters.

The beautiful exterior of the world's tallest building, the world's tallest building, and its state-of-the-art facilities make us realize how terrible terrorism will be in the skyscraper.

Also, the irony of former FBI top agent Dwayne Johnson, who has to go back into disaster to save his family, raises curiosity about the future story.

Especially, in the constantly dangerous situation, Dwayne Johnson and his family, who are alone in the disaster scene without anyone's help, cause excitement in the trailer alone. Dwayne Johnson's unique charm, which does not lose its wit in any dangerous moment, will bring great fun to the audience.

The main poster and the second trailer for the world's tallest building will be released on July 12th, the only disaster action blockbuster this summer that is raising expectations.

<怒りの疾走>ドウェイン・ジョンソンと<サンアンドレアス>製作スタッフの帰還で話題を集中させている今年の夏単一の災害アクションブロックバスター<スカイスクレイパー>が7月12日に公開さ確定とメインポスターと2次予告編を初公開した。

ハリウッド最高のアクション俳優ドウェイン・ジョンソンの災難アクションブロックバスター<スカイスクレイパー>がメインポスターと2次予告編を初公開し、今年の夏劇場街平静を予告している。

<スカイスクレイパー>は世界最高層ビルで歴代最悪のテロが作成された史上最大の災害でドウェイン・ジョンソンの炎のような怒りを描いた災害アクションブロックバスター。

今回公開されたメインポスターは炎に包まれた世界最高層ビルと呼ばれる危険な状況の中でも、必死にぶら下がっているドウェイン・ジョンソンの姿が目をひきつける。

特に、めくるめく高の世界最高層ビルを背景に、歴代級テロが作成された史上最大の災害を防ぐことができるただ一人、ドウェイン・ジョンソンの緊迫した表情は、圧倒的な緊張感をプレゼントする。

今回初公開された2次予告篇はこれまで災害アクションブロックバスターで見ることができなかったくらっとスケールと歴代級スペクタクルに期待感を増幅させる。

一気に注目をひきつける世界最高層ビル「パール」の美しい外観と最先端の設備は、<スカイスクレイパー>の中のテロがどのよう巨大な災害になるか実感する。

また、家族を救うために再び災害の中に入らなければなられる元FBIの最高要員ドウェイン・ジョンソンの皮肉な状況は、今後繰り広げられるストーリーの好奇心を高める。

特に、絶えず続く危険な状況の中で、誰の助けもなく一人災難現場を歩き回るドウェイン・ジョンソンと家族たちの姿は、予告編だけで爽快な緊張感を誘発する。ここにいくつかの危険な瞬間の中でもウィットを失わないドウェイン・ジョンソン特有の魅力は観客に大きな楽しみをプレゼントするだろう。

世界最高層ビルの史上最大の災害を描いたメインポスターと2次予告編を初公開し、期待感を高めている今年の夏単一の災害アクションブロックバスター<スカイスクレイパー>は7月12日に公開予定である。

[Copyright © 싸이프랜닷컴( www.cyfren.com),  출처기재 재배포 가능]

0 Comments
월간인기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