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끝까지 간다, 절체절명 이선균과 그를 위협하는 조진웅의 포스터 2종 공개

M 싸이프랜 0 2750 0
이선균, 조진웅 주연의 범죄 액션 영화 <끝까지 간다>가 위기에 몰린 절체절명의 형사 ‘건수’ 역을 맡은 이선균의 모습과 그를 위협하는 의문의 목격자 ‘창민’ 역 조진웅과의 팽팽한 긴장감을 담은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끝까지 간다>는 한 순간의 실수로 절체절명의 위기에 처한 형사 ‘고건수’(이선균)가 자신이 저지른 사건을 은폐하기 시작하며 벌어지는 예측불허의 이야기를 그린 범죄 액션 영화이다.

 제67회 칸 영화제 ‘감독 주간’ 부문 공식 초청으로 기대감을 더하고 있는 <끝까지 간다>가 폭발하기 일보 직전의 상황 속 이선균의 절박함이 느껴지는 강렬한 포스터와, 이선균-조진웅의 팽팽한 긴장구도를 담은 포스터 2종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첫 번째 포스터는 절체절명 위기에 몰린 형사 ‘건수’ 역 이선균의 거친 모습과 생동감 넘치는 표정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실수로 교통사고를 낸 후 완벽한 은폐를 꿈꾸지만 의문의 목격자가 등장하며 예상하지 못한 사건들과 마주하게 되는 형사 ‘건수’의 절박한 표정은 <끝까지 간다>에서 펼쳐질 예측불허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여기에 ‘이혼, 사고, 수사, 협박... 진짜 퍼.펙.트하다!’라는 카피가 어우러져 걷잡을 수 없이 커져가는 폭발 직전의 상황 속 점차 궁지에 몰리게 되는 ‘건수’의 심리적 압박감을 드러내 흥미를 불러일으킨다.

특히 포스터를 통해 악과 깡으로 승부하는 형사의 모습을 리얼하게 보여준 이선균은 <끝까지 간다>에서 온 몸을 던진 첫 액션 연기까지 소화해내 절박 연기의 끝장을 보여줄 것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두 번째 포스터는 하늘을 배경으로 정체불명의 목격자 ‘창민’ 역을 맡은 조진웅이 형사 ‘건수’ 역 이선균의 이마에 총을 겨누고 있는 모습으로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짜릿한 긴장감을 선사한다. 사고를 완벽히 은폐하려는 ‘건수’와 모든 것을 알고 있다며 그를 협박해오는 ‘창민’. 서늘한 표정으로 총을 겨누고 있는 조진웅과 손으로 총을 잡은 채 강하게 대면하고 있는 이선균의 모습은 일촉즉발의 상황 속 두 사람 사이에서 전해지는 절정의 긴장감으로 보는 이를 숨죽이게 한다.

<끝까지 간다>에 팽팽한 긴장감을 불어넣는 두 연기파 배우의 강렬한 케미스트리는 영화의 몰입도를 높이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다.

끝났다고 믿는 순간, 다시 시작되는 위기와 사건 속에서 살아야겠다는 절박감을 드러낸 이선균의 모습과 그를 위협하는 정체불명의 목격자 조진웅의 모습을 담은 2종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는 <끝까지 간다>는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 속 눈을 뗄 수 없는 긴장감과 신선한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끝까지 간다>는 한 순간의 실수로 시작된 사건이 걷잡을 수 없는 방향으로 흐르며 벌어지는 사건들을 허를 찌르는 기발한 설정과 쫄깃한 긴장감 속에 담아내 새로운 재미를 전할 예정이다. 절체절명의 형사 고건수가 펼치는 예측불허의 고군분투 스토리, 충무로를 대표하는 배우 이선균, 조진웅의 새로운 변신과 환상적 연기 호흡이 더해진 <끝까지 간다>.

지난 해 새로운 소재와 세련된 연출, 짜릿한 긴장감으로 관객을 사로잡았던 <감시자들> <더 테러 라이브>를 능가하는 신선한 재미의 범죄 액션 영화로 5월 29일 개봉한다.   

<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