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서울시, 독립영화공공상영회 11월까지 매달 정기개최

M 싸이프랜 0 633 0
국내외 유수의 영화제들로부터 호평을 받은 우수한 한국독립영화들을 무료로 상영하는 ‘2014독립영화공공상영회’가 오늘 11월까지 서울 시내 곳곳에서 매달 정기적으로 열리고 있어 화제다. 

서울영상위원회가 주관하고 서울특별시가 주최하는 ‘2014독립영화공공상영회’는 시민들에게 다양한 영상문화를 소개하고 한국 독립영화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기획된 독립영화 공공지원 사업으로서, 시민들이 보다 쉽게 독립영화와 만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강서구민회관, 동대문구정보화도서관, 증산정보도서관, 도곡2문화센터, 서울시립북서울미술관, 시민청 등 서울 시내 6개 공공문화시설을 공공상영관으로 활용한다.

또한 일회성 행사가 아닌 연중 지속적인 지역 문화행사로 시민들의 생활 속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오는 11월까지 매달 정기적으로 진행하는 것은 물론, 관람을 원하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선착순 무료입장으로 진행된다. 

‘2014독립영화공공상영회’는 2013년 독립영화의 흥행돌풍을 이끌었던 <지슬 : 끝나지 않은 세월2> 상영을 시작으로 베를린국제영화제 특별언급상에 빛나는 학원스릴러 <명왕성>, 배우 유아인의 생애 첫 더빙연기로 화제를 모은 바 있는 국산 웰메이드 애니메이션 <우리별 일호와 얼룩소>, 전주국제영화제 한국경쟁 관객평론가상을 받은 다큐멘터리 <마이플레이스>, 국가인권위원회가 기획•제작한 옴니버스영화 <어떤 시선>, 인간문화재이자 무속인 만신 김금화 선생을 다룬 독특한 다큐멘터리 <만신> 등 지난 해와 올해 초 한국 독립영화계를 대표했던 웰메이드 독립영화들이 공공상영작으로 선정되어 상반기 동안 상영되며, 특별행사로 감독을 초청해 영화에 대해 이야기하는 ‘관객과의 대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상업영화에서는 찾아볼 수 없었던 색다른 매력의 한국 독립영화를 선물할 ‘2014독립영화공공상영회’에 대한 상세정보는 공식홈페이지(www.indiefilmseoul.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 © 싸이프랜닷컴(http://www.cyfren.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